‘화양예예’ 제작발표회 현장, 나영석 PD(오른쪽)가 참석했다
‘화양예예’ 제작발표회 현장, 나영석 PD(오른쪽)가 참석했다


‘화양예예’ 제작발표회 현장, 나영석 PD(오른쪽)가 참석했다

종합 콘텐츠기업 CJ E&M 계열의 케이블채널 tvN 대표 예능 프로그램 ‘꽃보다 할배’의 중국판 ‘화양예예’(花???) 가 중국 현지에서 본격적으로 제작에 돌입한다.

중국판 꽃보다 할배 ‘화양예예’를 제작, 방송하는 동방위성은 지난 9일 상해 와이탄(外?) 유람회관에서 제작발표회를 갖고, 본격 프로그램 제작의 닻을 올렸다.

앞서 지난 3월 CJ E&M은 중국 동방위성과 ‘꽃보다 할배’ 중국판 제작을 위해 프로그램 전반에 관한 컨설팅 및 노하우 전수 등의 전략적 제휴를 맺은 바 있다.

동방위성(Dragon TV)은 중국 최대 미디어그룹인 상해미디어그룹(SMG) 산하 위성채널로, 10억 명 이상의 시청 커버리지를 보유하고 있는 중국 최대 위성 사업자 중 하나. ‘브리티시 갓 탤런트’, ‘아메리칸 아이돌’, ‘마스터 셰프’ 등의 중국버전을 제작, 방송한 바 있다. CJ E&M과 SMG는 예능뿐 아니라 드라마 등 TV 콘텐츠에 관한 공동 개발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이날 제작발표회에서는 ‘화양예예’ 총연출을 맡은 리원위(李文?) 감독을 비롯해 출연자 친한(秦?)과 동방위성 주타오(朱?) 당서기, CJ E&M 나영석 PD가 자리했으며, 중국 언론 180여개 매체가 참석한 가운데 뜨거운 관심 속에 성황리에 행사가 진행됐다. 친한은 아시아 영화전에서 ‘최고 멜로연기 배우상’을 수상한 바 있는 최고의 멜로 배우로, 68세라 믿겨지지 않는 동안 외모와 아직도 농구를 즐겨 하는 여행 멤버로 소개됐다.

무엇보다 ‘화양예예’의 경우, 나영석 PD와 국내 제작진이 직접 제작 노하우를 전수하고 프로그램 전반에 컨설팅을 하며 제작에 깊은 관여를 할 예정인터라 동방위성 측의 기대가 크다고. 나영석 PD는 “’꽃보다 할배’가 중국 시청자들을 만나게 되어서 무한한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꽃할배는 한국 프로그램이지만 중국 시청자 분들도 재미있게 즐겨주실 수 있으실 것이라 생각한다. 이 프로그램을 성공 시키기 위해 리원위 감독과 함께 열심히 제작하고 있다. 할배들의 좌충우돌 여행 이야기를 재미있게 봐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리원위 감독은 “중국의 문화적 배경과 상황에 맞춰 새로운 ‘꽃보다 할배’를 만들어 낼 것”이라며 “양국은 정서뿐만 아니라 사회적 이슈에서 서로 일맥상통하는 점이 많다. 원작의 장점을 기본으로 하고, 중국 시청자들의 성향 및 제작환경에 맞춰 현지화해 많은 볼거리와 재미를 제공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화양예예’는 친한 외, 세 명의 ‘할배’와 한명의 ‘짐꾼’ 배우로 구성해 현재 섭외를 진행 중이다. 5월 스위스와 프랑스에서 첫 촬영에 들어가며 오는 6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tvN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