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원, 전지현
강동원, 전지현


강동원, 전지현

배우 강동원과 전지현이 동반 광고 모델로 발탁됐다.

26일 글로벌 SPA 브랜드 유니클로는 새로운 모델로 강동원과 전지현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유니클로는 “강동원과 전지현이 편안하면서도 세련된 느낌의 외모와 스타일, 그리고 끊임없는 도전을 통해 자신을 성장시키고자 하는 열정이 유니클로와 잘 어울린다는 점을 고려해 두 배우를 모델로 선정했다”고 선정 배경을 설명했다.

강동원은 현재 김애란 작가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영화 ‘두근두근 내 인생’ 촬영 중이며 이에 앞서 올 여름 개봉을 앞둔 액션 영화 ‘군도:민란의 시대’를 통해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로 컴백한다.

전지현은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사랑스러운 톱스타 천송이 역을 맡아 제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전지현은 드라마, 영화, CF 등에서 활약하며 변하지 않은 외모와 몸매로 남성은 물론 여성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전지현은 유니클로 광고 촬영 현장에서 “유니클로는 편안하면서도 세련된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어 평소 즐겨 입는 브랜드다”며 “유니클로의 모델로 활동할 수 있게 돼 무척 기쁘다. 앞으로 유니클로를 통해 다양한 스타일로 소비자와 팬들에게 인사드릴 수 있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강동원과 전지현의 동반 광고는 오는 3월 옥외 광고를 시작으로 지면 및 온라인 광고, 유니클로 공식 홈페이지와 SNS 등을 통해 만날 수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유니클로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빅스, 오 나의 스윗 보이! 3월 구매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