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뉴오더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뉴오더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HYNN(박혜원)이 새해를 맞아 새롭게 개최하는 생일 기념 콘서트를 통해 특별한 무대를 선보인다.

HYNN(박혜원) 생일 기념 콘서트 ‘LET ME IN’은 오는 14일과 15일 이틀 동안 coex 신한카드 artium에서 열린다.

지난 해 첫 연말 단독 콘서트 ‘First of all’을 성공적으로 펼치며 ‘차세대 공연 퀸’으로 거듭난 HYNN(박혜원)은 팬들과 함께 더욱 뜻깊은 생일을 보내기 위해 특별한 콘서트를 준비하고 있다.

팬들 사이 ‘전설의 콘서트’라 불려온 ‘LET ME IN’은 HYNN(박혜원)이 지난 2019년 선보였던 첫 생일 기념 콘서트이자 생애 첫 콘서트 타이틀로, 이번에 약 4년만에 부활해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HYNN(박혜원)은 ‘LET ME IN’에서 ‘시든 꽃에 물을 주듯’, ‘그때 그 순간 그대로 (그그그)’를 비롯해 ‘차가워진 이 바람엔 우리가 써 있어’, ‘끝나지 않은 이야기 (The Story of Us)’ 등 많은 히트곡은 물론이고 선배 가수들의 명곡을 자신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한 무대까지 선보인다. 이 외에도 특유의 우월한 가창력과 짙은 감성으로 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은 다양한 수록곡 무대들도 선사할 예정이다.

‘발라드 대세’로 우뚝 선 HYNN(박혜원)의 반전 매력을 엿볼 수 있는 시간도 마련된다. 기존 방송이나 공연에서 볼 수 없었던 아이돌 댄스 커버 무대를 준비 중인 것. HYNN(박혜원)이 이번 생일 기념 콘서트를 위해 춤 연습에 심혈을 기울였다고 알려져 더욱 궁금증이 모아진다.

또한 팬들과의 듀엣 무대까지 선보이며 현장 분위기를 뜨겁게 달굴 예정이며, 그 어느 때보다 팬들과 적극적으로 호흡하고 소통할 계획이다.

한편 HYNN(박혜원)의 생일 기념 콘서트 ‘LET ME IN’은 오는 14일과 15일 양일간 coex 신한카드 artium에서 진행된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