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127(엔시티 127)이 잠실 주경기장에서만 만날 수 있는 특별한 공연을 선사한다.

NCT 127 두 번째 월드 투어의 서울 스페셜 공연 ‘NEO CITY : SEOUL – THE LINK +’(네오 시티 : 서울 – 더 링크 플러스)는 10월 22~23일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올림픽주경기장에서 개최되며, 둘째 날 공연은 글로벌 플랫폼 Beyond LIVE를 통해서도 동시 생중계된다.

이번 공연은 NCT 127이 국내 최대 규모 공연장인 잠실 주경기장에서 개최하는 첫 단독 콘서트이자, 함성과 떼창이 허용된 3년 9개월 만의 국내 단독 콘서트로 높은 관심을 얻고 있다.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EO CITY : SEOUL – THE LINK +’는 기존 공연명에 ‘+’(플러스)를 붙인 타이틀로 진행되는 만큼 오로지 이번 콘서트에서만 만날 수 있는 특별한 세트리스트로 구성, 한층 풍성한 스테이지를 선사할 예정이어서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특히 NCT 127은 지난 9월 발표한 정규 4집 ‘질주 (2 Baddies)’에 수록된 다수의 신곡 무대는 물론 이번 공연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새로운 유닛 무대, 멤버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추가한 무대까지 다채로운 음악과 퍼포먼스로 관객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