썸머케익, 사랑의 절정을 느꼈다…오늘(16일) 새 싱글 '포션' 발매


가수 썸머케익(SUMMER CAKE)이 사랑의 절정을 담은 새 싱글 앨범 ‘포션(Potion)’을 발표한다.

썸머케익은 오늘(16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싱글 앨범 ‘Potion’을 공개한다. 이번 싱글 앨범에는 앨범명과 동명의 타이틀곡 ‘Potion’을 포함해 수록곡 ‘I’m Done’, ‘Carrier’까지 총 3곡이 수록됐다.

이번 앨범은 썸머케익이 구축해온 ‘Fake Loveism’ 세계관의 세 번째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별의 후폭풍을 겪고 난 후 빌런이 되어 상대를 괴롭히겠다는 ‘Love Villain’, 풋풋한 사랑의 첫 단계를 그려낸 ‘사람들 앞에선 안돼’에 이어 새 앨범 ‘Potion’은 시간이 흘러 사랑의 절정에 다다른 연인들은 주체할 수 없는 감정에 취해 영원함을 노래한다.

타이틀곡 ‘Potion’은 마치 사랑의 묘약을 마신 듯한 강렬한 감정을 매혹적이고 드라마틱한 사운드로 풀어냈다. R&B 장르의 곡으로, 로파이(lo-fi) 스트링 신스를 통해 개성 넘치고 감각적인 사운드를 선사한다. 더불어 썸머케익만의 성숙하고 테크니컬한 보컬을 한껏 느낄 수 있다.

또한, 수록곡 ‘I`m Done’은 만남에 대한 확신과 행복의 절정을 사랑스러운 무드로 표현했다. 모두가 따라 부를 수 있는 밝고 캐치한 멜로디, 그리고 808 베이스가 돋보이는 속도감 있는 편곡으로 썸머케익만의 세련된 감성을 담아냈다.

마지막 수록곡인 ‘Carrier’는 '지금 이 순간과 우리의 추억을 캐리어에 담아오자'는 주제로, 밝고 화창한 바이브를 표현한 미디엄 템포 팝 알앤비 장르의 곡이다. 사랑하는 사람과 여행 갔을 때의 설렘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싶은 마음을 캐리어라는 오브제에 비유했다.
썸머케익, 사랑의 절정을 느꼈다…오늘(16일) 새 싱글 '포션' 발매
썸머케익은 ’여름처럼 뜨겁고, 케이크처럼 달콤하게’라는 슬로건에 어울리는 강렬하고 트렌디한 음악을 선보이며 자신만의 음악 세계를 구축해 나가고 있다.

이번 새 싱글 앨범 ‘Potion’을 통해 사랑의 절정에서 우리가 경험할 수 있는 순간들을 섬세한 감정선을 다채로운 소재로 표현, 한층 탄탄해진 세계관과 개성 강한 음악으로 리스너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썸머케익은 JTBC 예능프로그램 '믹스나인'과 Mnet, tvN 예능프로그램 '보이스 코리아 2020'을 통해 본명 김민경으로 활약하며 탁월한 가창력과 돋보이는 음악 실력으로 주목을 받았다. 최근에는 ENA 수목드라마 ‘굿잡’ OST 라인업에 합류, JAY B&영재, 백호에 이어 OST part3 ‘하루’를 발매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