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웨이크원, 소니뮤직재팬
사진 = 웨이크원, 소니뮤직재팬


Kep1er(케플러)가 일본 데뷔를 확정했다.

21일 웨이크원·스윙엔터테인먼트는 “케플러(최유진, 샤오팅, 마시로, 김채현, 김다연, 히카루, 휴닝바히에, 서영은, 강예서)가 오는 9월 7일 첫 번째 싱글 ‘FLY-UP (플라이-업)’을 발매한다”라고 밝혔다.

‘플라이-업(FLY-UP)’은 수직 상승 중인 케플러의 에너지와 매력을 담아낸 앨범으로 총 4가지 형태로 발매된다. 전 앨범에는 타이틀곡 ‘윙 윙(Wing Wing)’과 ‘와다다(WA DA DA )(Japanese ver.)’, ‘업!(Up!) (Japanese ver)’이 수록되며, 일부 앨범에는 일본 오리지널 곡 ‘데이지 (Daisy)’와 킬링파트인 ‘바로 나야’ 구간을 새롭게 녹음한 O.O.O (Over & Over & Over)’이 포함된다.

또 케플러는 일본 데뷔를 기념해 오는 9월 10일과 11일, 양일간 마쿠하리멧세 마쿠하리이벤트홀에서 ‘케플러 재팬 데뷔 쇼케이스 라이브(Kep1er Japan Debut Showcase LIVE)’를 개최한다.

특히 케플러는 일본 정식 데뷔 전부터 한국 여자 아이돌 데뷔곡 중 역대 최단기간 일본 레코드협회 ‘골드’ 인증을 받은 것은 물론 일본 지상파 방송국 TBS와 일본 주간지 닛칸 스포츠 등 현지 메이저 언론의 집중 조명을 받으며 트위터 트렌드 순위에 진입한 바 있다.

공식 SNS 및 유튜브 수치 등을 통해 신인답지 않은 파급력과 글로벌한 영향력을 증명한 케플러는 이날 ‘Kep1ian Japan’ 회원 모집과 함께 일본 공식 오피셜 채널 ‘Kep1er Japan OFFICIAL SITE’를 프리 오픈하고 일본 활동과 관련한 다양한 소식을 차례로 전할 계획이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