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시크릿넘버, 명랑함 벗고 다크·강렬하게 변신 "'둠치타'는 우리의 도전"


그룹 시크릿넘버가 러블리함을 뒤로 하고 강렬한 카리스마로 컴백했다.

시크릿넘버가 8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네 번째 싱글 앨범 '둠치타(DOOMCHITA)'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둠치타'는 시크릿넘버가 '불토 (Fire Saturday)' 이후 약 8개월 만에 내는 신곡. 중독적인 트랩 비트와 강력한 브라스 사운드가 특징인 이 곡은 '세상에 단 하나, 어느 누구와도 나를 비교할 수 없다'는 메시지가 있는 노래다.

이날 레아는 "콘셉트가 변했다. 이전이 밝고 에너지 넘치는 모습이었다면, 이번에는 다크하고 카리스마 있는 강렬한 콘셉트"라고 밝혔다. 진희는 "의상도 레더(가죽)고, 레아 언니는 칼단발, 저는 핑크 머리로 변신했다. 외모도 다 변했다"고 덧붙였다.
[종합] 시크릿넘버, 명랑함 벗고 다크·강렬하게 변신 "'둠치타'는 우리의 도전"
[종합] 시크릿넘버, 명랑함 벗고 다크·강렬하게 변신 "'둠치타'는 우리의 도전"
수담은 "시크릿넘버가 처음으로 다크하고 강렬한 모습을 보여드릴 예정이라 정말 긴장이 된다. 콘셉트 변화가 우리에겐 새로운 시도이자 도전이지 않나. 그런 모습을 불 속으로 뛰어들어가는 모습으로 표현했다"고 설명했다.

막내인 주는 바뀐 콘셉트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그는 "내 적성에 카리스마가 잘 맞더라. 정말 즐기면서 이번 컴백을 준비해싿. 시크릿넘버만의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시크하고 당당한 '둠치타'답게 퍼포먼스 역시 파워풀하다. 중독성 있는 포인트 안무인 슬레이트 댄스와 둠칫둠칫 댄스가 글로벌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종합] 시크릿넘버, 명랑함 벗고 다크·강렬하게 변신 "'둠치타'는 우리의 도전"
멤버들은 직접 노래를 부르며 안무를 선보였다. 슬레이트 댄스는 오른손을 총모양으로 한 뒤 반대쪽 팔을 탁탁 치는 안무. '씬을 알리는 댄스'라며 포인트 안무로 꼽았다.

특히 시크릿넘버는 수록곡 '올라(HOLA)'로 음악적 역량도 드러냈다. 멤버 진희, 민지가 각각 작사, 작곡에 직접 참여헤 시크릿넘버만의 개성을 더욱 강렬하게 표현했다.

멤버들은 강렬한 '둠치타'에 자신감을 보였다. 이들은 "시크릿넘버만의 카리스마 넘치는 업그레이드 된 퍼포먼스를 만날 수 있을 것"이라며 "저절로 몸을 '둠칫둠칫' 움직이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시크릿넘버의 '둠치타'는 오늘(8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