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연 /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미연 /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솔로로 데뷔하는 그룹 (여자)아이들의 미연이 데뷔곡을 설명했다.

미연은 27일 오전 첫 솔로 미니 앨범 '마이(MY)' 발매 기념 기자 간담회를 진행했다. 미연의 첫 솔로 앨범명은 미연의 약자 마이(MY)와 '나'라는 의미를 포괄한 중의적 표현이다.

미연은 지난 3월 (여자)아이들의 첫 정규 앨범 ‘아이 네버 다이(I NEVER DIE)’로 활동했다. 미연은 약 한 달 만에 솔로 앨범을 발매, 그룹 활동과 차별화된 콘셉트와 음악을 보여줄 예정이다 .

이날 미연은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드라이브'는 "자신에게 외치는 다짐, 여러분들에게 응원의 메시지 내포한 곡. 지금까지 제가 불러왔던 음악과 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 ‘드라이브’는 봄 날씨와 잘 어울리고 저의 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모든 트랙을 들어주셨으면 좋겠지만 그중에서도 '떼아모'를 꼭 들어주시면 좋겠다. 팬 분들에게 하고 싶은 이야기가 담겨있는 곡"이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미연의 첫 솔로 앨범 ‘마이(MY)’는 이날 오후 6시 각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