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엑소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가 데뷔 10주년 기념 팬 이벤트를 통해 팬들과 만났다.

10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난 9일 오후 7시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2022 Debut Anniversary Fan Event : EXO(2022 데뷔 애니버서리 팬 이벤트 : 엑소)'가 열렸다. 이는 온라인 동시 생중계되어 전 세계 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이번 팬 이벤트에는 멤버 수호, 시우민, 디오, 카이, 세훈이 참석했다. 이들은 밸런스 퀴즈로 풀어본 근황 토크부터, 최애 타이틀 곡, 잊지 못하는 무대, 팬들이 가장 생각난 순간 등을 나눈 히스토리 토크, 멤버별 빈칸 퀴즈를 맞혀보는 우정 테스트 등 다양한 테마의 이야기를 들려줬다.

또한 뮤직비디오 스틸컷을 보고 곡명을 맞히는 스피드 퀴즈, 제시어를 보고 같은 동작을 맞춰야 하는 일심동체 게임도 진행했다. '피터팬', '파라다이스', 'Lucky'(럭키) 무대도 선보여 팬들을 매료시켰다.

엑소는 "데뷔 10주년이 잘 와닿지 않았는데 팬 여러분과 함께하니 실감이 난다. 오늘 무대가 너무 기대되고 설렌다. 저희뿐만 아니라 팬분들까지 우리 모두의 10주년을 함께 축하할 수 있어 너무 행복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지난 10년 동안 좋은 추억 많이 만들어주시고, 10주년도 함께 축하해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 가능한 한 빨리 좋은 음악과 무대로 돌아오도록 노력하겠다. 앞으로도 멋진 모습으로 보답할 테니 오래 함께 해주시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엑소는 매주 금요일 웨이브를 통해 공개되는 '엑소의 사다리 타고 세계여행 - 남해 편'에 출연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