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 사진=텐아시아DB
방탄소년단 / 사진=텐아시아DB


2021년의 아티스트도 노래도 그룹 방탄소년단이었다.방탄소년단은 '2021 Mnet ASIAN MUSIC AWARDS' (이하 '2021 MAMA')에 불참했음에도 4개의 대상을 비롯해 9관왕을 휩쓸었다.

'2021 MAMA'는 11일 경기도 파주시 탄현면 CJENM 스튜디오 센터에서 열렸다. 이효리가 'MAMA' 사상 첫 여성 호스트로 나선 가운데 대면 시상식으로 진행된 '2021 MAMA'는 백신 접종 완료 및 48시간 내 발급받은 음성확인서를 지참한 이들만 입장하는 방역패스를 적용했다.
[종합] 방탄소년단, 'MAMA' 4개 대상 싹쓸이+9관왕…2021년도 불타올랐다
지난해까지 가온차트 음악 데이터를 심사에 반영했던 'MAMA'는 올해부터 글로벌 영향력을 심사에 적극적으로 반영하기 위해 애플 뮤직 데이터를 추가했다.

글로벌 영향력과 대중성, 전문성 등을 고루 판단한 결과 대상에 해당하는 올해의 가수, 올해의 앨범, 올해의 노래, 월드와이드 아이콘 오브 더 이어는 모두 방탄소년단에게 돌아갔다.

방탄소년단의 대상 수상은 2019년부터 3년 연속. 방탄소년단은 대상뿐만 아니라 페이보릿 모먼트, 남자 그룹상,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남자 그룹, 베스트 뮤직비디오, 월드와이드 팬스 초이스 TOP10까지 받으며 총 9관왕에 올랐다.

미국 콘서트 후 귀국한 방탄소년단은 자가격리로 시상식에 불참했다. 대신 방탄소년단은 영상으로 소감을 대신했다. 멤버들은 "올해도 아미 여러분의 사랑과 응원 덕에 귀한 상을 받았다. 힘들고 어려운 시간을 보낸 분들께 위로를 드리고 위해 열심히 달렸다. 같이 즐겨주셔서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이어 "올해 정말 큰 사랑을 받았는데 함께 애써주신 모든 분들과 이 상을 나누겠다. 무엇보다도 아미 여러분과 함께 받는 상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희망이 다가오고 있다고 믿으면서 힘을 내셨으면 좋겠다. 방탄소년단의 음악이 위로와 희망이 될 수 있도록 더 열심히 하겠다"며 "앞으로도 더 즐겁게 즐길 수 있는 음악과 퍼포먼스 보여드리겠다. 행복한 연말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방탄소년단 외에도 시상식에 불참한 가수들은 많았다. 여자 그룹상을 수상한 트와이스, 여자 가수 및 베스트 보컬에 선정된 아이유, 남자 가수에 오른 백현,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솔로에 선정된 로제, 베스트 컬래보인 악동뮤지션과 리사, 세븐틴, 트레저는 불참했음에도 월드와이드 팬스 초이스 TOP10에 선정됐다. 아이유도 방탄소년단과 마찬가지로 영상으로 소감을 대신했다.
[종합] 방탄소년단, 'MAMA' 4개 대상 싹쓸이+9관왕…2021년도 불타올랐다
[종합] 방탄소년단, 'MAMA' 4개 대상 싹쓸이+9관왕…2021년도 불타올랐다
신인상은 에스파와 엔하이픈에게 돌아갔다.에스파는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여자 그룹까지 2관왕을 차지했다.

특히 '2021 MAMA'에서는 그룹 워너원이 3년 만에 완전체로 뭉쳐 뭉클함을 안겼다. 라이관린을 제외한 10인, 강다니엘, 박지훈, 이대휘, 김재환, 옹성우, 박우진, 윤지성, 황민현, 배진영, 하성운이 2018년 공식 해체 후 3년 만에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워너원은 데뷔곡 '에너제틱(Energetic)'과 데뷔 앨범 수록곡 '활활 (Burn It Up)', 'MAMA'를 위해 녹음한 '뷰티풀 파트3(Beautiful)' 무대를 펼쳤다.
[종합] 방탄소년단, 'MAMA' 4개 대상 싹쓸이+9관왕…2021년도 불타올랐다
'스트릿 우먼 파이터' 댄서들과 이효리의 합동 무대 역시 볼거리. 이효리는 댄서들과 멋진 무대를 펼쳤고 소름돋는 강렬한 퍼포먼스와 함께 '2021 MAMA'는 막을 내렸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