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안테나
사진제공=안테나


가수 샘김이 6월 23일 새 싱글 '더 주스(The Juice)'로 돌아온다.

소속사 안테나는 지난 11일 공식 SNS를 통해 샘김의 '더 주스' 콘셉트 비디오를 공개하며 신곡 발표를 확정해 음악 팬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공개된 영상에는 압박감(Pressure)을 느끼는 샘김의 모습들이 네 가지의 에피소드로 담겨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영상 말미에는 안테나 대표 유희열의 메시지를 이용해 신곡 발매에 대한 압박감을 표현하며, 평범한 일상 에피소드가 아닌 샘김만의 특별한 에피소드를 그려내 신곡에 대한 궁금증을 배가시켰다.

23일 공개될 '더 주스'는 샘김이 2019년 8월에 발표한 '웨얼스 마이 머니(WHERE’S MY MONEY)' 이후 약 2년 만에 발표하는 신곡이다.

샘김은 2016년 EP '아이 엠 셈(I AM SAM)'으로 데뷔, 이후로 첫 번째 정규앨범 '선 앤 문(Sun And Moon)'과 싱글 '웨얼스 마이 머니'를 발매했으며, 본인 앨범 뿐 아니라 로꼬, 프라이머리, 황소윤(새소년), 페노메코 등 다양한 뮤지션과의 컬래버레이션 등을 통해 탄탄한 음악적 역량을 입증해왔다.

감성적이면서도 유니크한 보이스와 탁월한 프로듀싱 능력으로 자신만의 음악 스타일을 구축해 온 샘김이 '더 주스' 통해 어떤 새로운 이야기를 들려줄지 관심이 더해지고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