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F9, 피지컬 무슨 일이야…'Move'로 레전드 찍었다


그룹 SF9이 태민의 '무브(Move)'로 레전드 무대를 만들었다.

지난 27일 방송된 Mnet '킹덤: 레전더리 워(이하 '킹덤')' 9회 방송에서는 한계 없는 '노 리밋(NO LIMIT)'을 주제로 한 3차 경연 2라운드의 모든 무대가 공개됐다. 이날 SF9은 태민의 '무브'를 선곡했다.

SF9은 미니멀하고 감각적인 분위기의 편곡으로 재해석한 '무브'로 관능적이고 치명적인 섹시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깊은 저음으로 임팩트를 남긴 찬희의 독무를 시작으로 유태양을 중심으로 한 섬세한 춤선의 군무, 휘영·영빈·주호의 특색있는 랩 라인이 이어지며 시선을 뗄 수 없는 무대를 만들었다.

단일색으로 연출된 무대는 SF9이 움직이는 대로 점차 컬러풀하게 물들며 SF9만의 색깔을 찾아가는 과정을 센슈얼한 퍼포먼스로 완성시켰다.
SF9, 피지컬 무슨 일이야…'Move'로 레전드 찍었다
동료들의 호평도 쏟아졌다. 인상적인 인트로를 보여준 찬희에 대해 아이콘은 "동작이 깔끔하고 컨트롤이 좋다"고 칭찬하는가 하면 더보이즈는 "세계를 보는 듯한 느낌이었고 SF9 선배님들 색깔 같았다"고 평했다. 비투비는 "과감하고 열정과 용기가 있어야 소화할 수 있는 건데 본인들의 한계를 뛰어넘는 느낌을 받았다"며 칭찬했다.

방송 초반 "실력있는 그룹임을 증명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던 SF9은 오로지 무대로 평가받는 현장평가 합산 결과 1차 경연 6위에서 2차 경연 2위로, 3차 경연을 통해 마침내 1위에 오르며 퍼포먼스 실력과 콘셉트 기획력까지 스스로 증명해냈다. 앞으로 마지막 경연만이 남은 가운데 파이널 생방송 무대에서 보여줄 SF9의 또 다른 새로운 모습에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