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DREAM, 데뷔 첫 정규 앨범 10일 오후 6시 발매
그룹 NCT DREAM/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DREAM/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10대 그룹으로 데뷔했던 그룹 NCT DREAM(엔시티 드림, 마크 런쥔 제노 해찬 재민 천러 지성)이 성인이 되어 7명으로 돌아왔다.

NCT DREAM은 10일 오후 2시 첫 정규 앨범 '맛 (Hot Sauce)'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NCT DREAM은 이번 앨범에 대해 "10곡이 실린 정규 앨범"이라며 "모두 성인이 된 7명이 여러분께 보여리고 싶은 메시지를 꾹꾹 담았다"고 소개했다. 또, "7명이 함께 하는 정규앨범이 남다른 의미"라며 "더욱 열심히 하면서 행복한 추억만 남길 수 있는 활동을 하겠다"고 다짐을 전했다.

'츄잉 검'(Chewing Gum)을 부르며 데뷔한 NCT DREAM은 10대의 톡톡 튀고 청량감 가득한 콘셉트로 대중의 사랑을 받은 그룹. 멤버 전원 성인이 된 것은 팀으로서 큰 터닝 포인트라고 할 수 있다.

막내 지성은 성인이 된 NCT DREAM에 대해 "제 생각에는 미성년자보다 조금 더 여유로워졌고, 많이 경험하다 보니까 노하우도 생긴 거 같다"고 말했다. 제노는 "예전엔 어리다는 게 컸었다. 한 가지 맛이었는데 여러 맛이 추가된 느낌이 든다"고 덧붙였다.

마크는 "성년이 되어서 법적으로 10시 넘어서 촬영할 수 있다"며 "뮤직비디오 촬영을 새벽까지 하고 좋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NCT DREAM 타이틀 곡 '맛 (Hot Sauce)'은 주문을 외우는 듯한 독특한 시그니처 사운드가 강한 중독성을 선사하는 힙합 곡으로, 가사에는 핫소스처럼 자극적이지만 한번 맛보면 헤어나올 수 없는 강렬한 매력을 선보이겠다는 메시지가 담겼다.

이 곡에 대해 NCT DREAM은 "저희가 진정한 맛, 강렬한 맛, 뜨거운 맛을 보여주겠단 직설적 의미"라며 "이제까지 저희가 보여드렸던 강렬한 퍼포먼스도 있지만, 후렴구에선 여유롭게 춤을 추는 반전이 포인트"라고 설명했다.

이어 마크는 '맛 (Hot Sauce)'에 대해 "후추, 설탕과 소금을 다 넣은 요리 같은 느낌이다. MSG도 들어갔다. 혓바닥을 자극시켜줄 준비가 되어 있는 앨범"이라고 설명했다. 재민은 "저는 먹을 수 있는 게 아닌 '무지개 맛'이라고 표현하고 싶다"며 "7가지의 각양각색이 다 모여서 최고의 음식을 만들었다. 그게 '핫소스'다"고 자신있게 설명했다.
그룹 NCT DREAM/사진 = 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DREAM/사진 = SM엔터테인먼트
데뷔 6년 만에 첫 정규앨범을 발표하는 것에 대해 멤버들도 여러 감회를 전했다. 해찬은 "예전엔 어린 분위기를 보여주는 게 우선이라고 생각했는데, 이제는 저희가 전원 성인이 됐다"며 "어쨌든 6년의 시간 동안 다져왔던 것을 잘 보여주는 것이 우선이라고 생각한다. NCT DREAM만의 확실한 퍼포먼스를 보여주고 싶다"고 활동 각오를 전했다.

마크는 이번 활동을 통해 이루고 싶은 목표에 대해 "물론 이번 활동에 있어서 성적과 성과도 중요하지만, 이번 활동은 저희에게 정말 소중하게 느껴진다. 하루하루를 소중하게 아끼면서 재미있게 활동하는 게 메인 목표다"고 말했다. 런쥔 역시 "성적보다 재미있게 행복하게 열심히 활동에만 집중해서 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그룹 NCT DREAM/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DREAM/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이 가운데, NCT DREAM의 이번 앨범은 선주문 수량만 약 172만 장(9일 기준)을 기록하며 자체 최고 기록를 경신했다. NCT DREAM은 "7명이 함께 정규 앨범을 낼 수 있다는 게 의미였는데 팬 분들이 뜨거운 사랑을 주셔서 더 열심히 하겠다"며 "이렇게 저희가 차근차근 성장해 왔는데 많은 스태프 분들게 감사하단 말 하고 싶다"고 전하기도 했다.

'맛 (Hot Sauce)'는 이날 오후 6시 공개.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