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DREAM, 데뷔 첫 정규 앨범 10일 오후 6시 발매
그룹 NCT DREAM/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DREAM/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10대 그룹으로 데뷔했던 그룹 NCT DREAM(엔시티 드림, 마크 런쥔 제노 해찬 재민 천러 지성)이 성인이 된 소감을 밝혔다.

NCT DREAM은 10일 오후 2시 첫 정규 앨범 '맛 (Hot Sauce)'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막내 지성은 성인이 된 NCT DREAM에 대해 "제 생각에는 미성년자보다 조금 더 여유로워졌고, 많이 경험하다 보니까 노하우도 생긴 거 같다"고 말했다.

제노는 "예전엔 어리다는 게 컸었다"며 "한 가지 맛이었는데 여러 맛이 추가된 느낌이 든다"고 덧붙였다.

마크는 "성년이 되어서 법적으로 10시 넘어서 촬영할 수 있다"며 "뮤직비디오 촬영을 새벽까지 하고 좋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타이틀 곡 ‘맛 (Hot Sauce)’은 주문을 외우는 듯한 독특한 시그니처 사운드가 강한 중독성을 선사하는 힙합 곡으로, 가사에는 핫소스처럼 자극적이지만 한번 맛보면 헤어나올 수 없는 강렬한 매력을 선보이겠다는 메시지가 담겼다.

이날 오후 6시 공개.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