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글로벌에이치미디어
사진제공=글로벌에이치미디어


그룹 라붐이 역주행 인기를 얻고 있는 '상상더하기'로 음악방송 출연을 논의 중이다.

31일 소속사 글로벌에이치미디어는 "라붐의 '상상더하기'에 대한 팬들의 응원에 보답하고자 음악 방송 출연 논의 중에 있다"고 전했다.

라붐의 '상상더하기'는 브레이브걸스 '롤린'의 역주행으로 숨겨진 걸그룹 명곡으로 재조명 받은 이후 계속해서 상승곡선을 그려왔다. '상상더하기'는 무려 음원차트 순위 1000계단 이상 뛰어넘으며 꾸준한 상승세를 보여주고 있다.
사진제공=글로벌에이치미디어
사진제공=글로벌에이치미디어
또 라붐의 '상상더하기' 댓글모음 영상은 조회수 100만을 돌파하며 음원차트 역주행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

특히 위문열차 최다출연 걸그룹으로 '밀보드 양대 산맥'이란 수식어가 붙으며 라붐의 위문열차 무대 영상 및 여러 커버 영상들로 역주행 인기를 실감시키고 있다.

라붐의 '상상더하기'는 5년 전에 발매된 곡으로 후렴구의 반복적인 멜로디가 중독성을 불러일으키는 노래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