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봄과 창모 시너지 기대
가수 박봄 /사진 = 디네이션
가수 박봄 /사진 = 디네이션


가수 박봄이 대세 래퍼 창모와 만났다.

29일 소속사 디네이션 엔터테인먼트는 "박봄이 오는 31일 발매하는 새 싱글 '도레미파솔'을 통해 창모와 호흡을 맞췄다"고 밝혔다.

'도레미파솔'은 박봄과 함께 2NE1의 전성기를 함께한 프로듀서 쿠시(Kush)가 직접 프로듀싱, 작곡, 작사, 디렉팅에 참여한 곡으로, 가장 쉽고 단순하면서도 어려운 것이 사랑이라는 것을 비유적으로 음악에 녹여냈다.

특히 프로듀서 겸 래퍼 창모의 피처링 참여로 음악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창모는 2014년 '갱스터(Gangster)'로 데뷔한 이후 '마에스트로(Maestro)', '아름다워', '메테오(METEOR)' 등을 잇달아 흥행시키며 대세 힙합 뮤지션으로 자리매김했다. 또 청하, 에픽하이, 제이미 등 다수의 아티스트에게 러브콜을 받으며 피처링 참여로 힘을 보태는 등 전방위로 활약하고 있다.
가수 박봄 /사진 = 디네이션
가수 박봄 /사진 = 디네이션
독보적 음색의 소유자 박봄과 창모의 시너지가 어떤 곡을 탄생시켰을지 기대가 모인다.

오는 31일 오후 6시 '도레미파솔' 발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