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발라드 여신
'엠카' 첫 무대
성숙해진 비주얼
'엠카운트다운' / 사진 = Mnet 영상 캡처
'엠카운트다운' / 사진 = Mnet 영상 캡처


'엠카운트다운' 가수 HYNN(박혜원)이 겨울 발라드 여신다운 무대를 선보였다.

21일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HYNN(박혜원)은 새 싱글 '그대 없이 그대와'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이날 HYNN(박혜원)은 호소력 짙고 섬세한 음색으로 가슴을 울렸다. 겨울 밤의 쓸쓸한 분위기, 애절한 이별의 정서를 완벽하게 표현한 HYNN(박혜원)의 보컬은 감동을 극대화시켰다. 또 HYNN(박혜원) 특유의 폭풍 고음도 선보여 감탄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HYNN(박혜원)의 한층 성숙해진 비주얼 역시 눈길을 끌었다. 실력과 비주얼 모두를 겸비한 HYNN(박혜원)의 무대는 올 겨울 새로운 레전드 발라드의 탄생을 예고해 더욱 시선을 사로잡았다.

'그대 없이 그대와'는 순식간에 우리를 겨울 한복판으로 데려가는 웅장한 스트링 사운드의 인트로와 감성적인 멜로디를 통해 이별의 슬픔을 격정적으로 그린 발라드다. 특히 가요계의 대표 감성 발라더 정승환이 작사한 곡으로 밝혀져 화제를 모았다. 정승환이 처음으로 안테나 소속 외 뮤지션의 가사 작업에 참여해 더욱 큰 의미가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