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지난 8월 발매한 '다이너마이트(Dynamite)'로 여전히 뜨거운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대중적인 인기를 상징하는 미국 라디오 차트에서도 기록을 갱신하며 맹위를 떨치고 있다.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는 15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12월 19일 자) '팝 송' 부문에서 전주보다 한 계단 상승한 5위를 차지했다. 해당 차트에서 기록한 최고 순위로, 한국 가수 최고 기록을 자체 경신했다.

'팝 송' 차트는 미국 내 140여 개 라디오 방송국을 모니터하는 닐슨뮤직/MRC데이터를 기반으로 주간 방송 횟수를 집계해 순위를 매기며, 미국 내 대중적인 인기를 가늠할 수 있는 차트이다.

'다이너마이트'는 빌보드 메인 차트 중 하나인 '라디오 송' 차트에서도 지난주와 동일하게 10위에 올랐다. '캐나다 올 포맷 에어플레이'와 '멕시코 에어플레이'에서 각각 17위와 26위를 차지하는 등 글로벌 라디오 차트에서도 선전했다.

뿐만 아니라, 미국 라디오 방송 횟수 분석차트인 미디어베이스(Mediabase)는 12월 8~14일 라디오 방송 횟수를 집계한 결과, '다이너마이트'가 5위에 올랐다고 발표했다. 이 역시 방탄소년단의 자체 최고 기록인 동시에 한국 가수 최고 기록이다.

방탄소년단은 '다이너마이트'로 미국의 권위 있는 라디오 차트에서 호성적을 거둠에 따라 높은 진입 장벽을 허물고 미국 메인스트림에 안착했음을 입증했다.

한편 '다이너마이트'는 빌보드 최신 차트(12월 19일 자)에서 메인 싱글 차트인 '핫 100' 24위를 비롯해 '디지털 송 세일즈' 2위, '글로벌 200' 5위, '글로벌 200(미국 제외)' 3위를 각각 차지했다.

이와 함께 새 앨범 'BE'는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 18위, '톱 앨범 세일즈' 7위, '인디펜던트 앨범' 3위, '월드 앨범' 1위에 올랐다. 'BE'의 타이틀곡 'Life Goes On'은 '핫 100' 93위, '글로벌 200' 41위, '글로벌 200(미국 제외)' 18위, '디지털 송 세일즈' 1위,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1위에 랭크됐다. 또한, 방탄소년단은 '아티스트 100'과 '소셜 50'에서도 각각 1위에 이름을 올리며 대기록을 이어가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