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NiziU(니쥬)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NiziU(니쥬)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 소속 일본 걸그룹 NiziU(니쥬)가 일본 데뷔 앨범으로 오리콘 주간 싱글 차트 첫 정상을 차지했다. 특히 발매 첫 주에만 31만 포인트를 돌파하며 여성 가수로는 두 번째로 이같은 기록을 세워 뜨거운 현지 인기를 다시금 증명했다.

8일 오전 오리콘은 "NiziU의 데뷔 싱글 '스텝 앤드 어 스텝(Step and a step)'이 발매 첫 주 31만 1719포인트를 기록하며, 최신 오리콘 주간 싱글 차트(2020.11.30~12.06 집계 기준) 1위에 올랐다"라고 밝혔다.

NiziU는 첫 음반 발매와 동시에 12월 1일 자 오리콘 일간 차트 1위로 진입해 역대급 신인의 존재감을 뽐낸 바 있다.

데뷔 싱글로 오리콘 주간 차트 1위에 오른 것은 지난 6월 JYP 소속 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의 일본 첫 싱글 'TOP'(톱)에 이어 6개월여 만으로 더욱 의미를 더한다.

NiziU는 "데뷔 싱글로 1위를 하게 되어 놀랍고 감사한 마음으로 가득하다. 많은 분들께 긍정적인 미소와 에너지가 전달되었으면 한다. 'Step and a step' 가사처럼 자신만의 페이스를 믿고 우리 팬들과 함께 천천히 앞으로 나아가고 싶다"라고 1위 소감을 밝혔다.
그룹 NiziU(니쥬)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NiziU(니쥬)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스텝 앤드 어 스텝'은 NiziU의 대성공에 힘을 실어준 프리 데뷔곡 'Make you happy'(메이크 유 해피)에 이어 JYP 대표 프로듀서 박진영이 작사와 작곡을 맡아 연속 히트를 완성했다.

지난 11월 25일 프로모션 일환으로 선공개한 '스텝 앤드 어 스텝' 음원은 오리콘, 애플 뮤직, 레코초쿠, 아와, 아마존 뮤직 등 주요 음원 사이트의 차트 1위를 휩쓸며 총 58관왕을 기록 중이다.

'스텝 앤드 어 스텝' 뮤직비디오는 8일 오전 기준 유튜브 조회 수 4000만 건을 넘어서며 국내외 팬들의 이목을 사로잡고 있다.

JYP 신예 NiziU는 올해 6월 발표한 프리 데뷔 디지털 앨범 'Make you happy'로 오리콘 주간 합산 앨범 랭킹 3관왕, 현지 여성 아티스트 사상 최초 1억 스트리밍 돌파 등 진기록을 쌓으며 새로운 역사를 쓰고 있다.

뛰어난 성적은 물론 인기 돌풍을 일으키며 연일 화제의 중심에 섰다. 특히 공영 방송 NHK가 오는 31일 방송하는 '홍백가합전'에 데뷔 후 단 29일 만에 입성해, 일본 대표 연말 특집 프로그램에 역사상 가장 빠른 출연 기록을 세워 주목을 받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