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구구단 미나, 우주소녀 유연정, 청하, 트와이스 사나, 정채연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구구단 미나, 우주소녀 유연정, 청하, 트와이스 사나, 정채연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청하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그와 함께 모임을 가졌던 그룹 구구단의 강미나, 우주소녀의 미나, 정채연를 비롯해 트와이스의 사나 등 그와 최근에 만난 아이돌들 모두 비상이 걸렸다.

7일 오전 청하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는 사실을 밝혔다.

청하는 코로나 확진 직후 팬카페에 "조심한다고 했는데 많이 부족했나보다. 다시 건강한 모습으로 활동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며 활동 중단을 알리고 사과했다.

청하가 코로나 확진자가 되면서 그와 최근에 만남을 가졌던 아이돌을 비롯해 함께 활동하고 있는 팀원들도 코로나 검사를 받았다.
그룹 구구단 강미나(왼쪽부터) 청하, 우주소녀 유연정, 정채연
그룹 구구단 강미나(왼쪽부터) 청하, 우주소녀 유연정, 정채연
청하와 최근 식사를 가진 미나, 유연정, 정채연은 청하의 확진 소식을 듣고 바로 코로나 검사를 받았다. 이들의 지난 4일 미나의 생일을 기념해 모임을 가졌다.

미나와 유연정, 정채연은 코로나 검사 후 보건당국의 지침에 따라 현재 자가 격리 중이다. 혹시 모를 경우에 대비해 관련 스태프와 멤버들도 선제적 대응 차원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
그룹 트와이스의 사나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트와이스의 사나 / 사진=텐아시아DB
트와이스의 사나도 청하와 최근 접촉해 코로나 검사를 받았다. 이로 인해 트와이스 멤버들과 스태프들도 검사를 진행했으며 현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女돌 친목 모임…'코로나 확진' 청하에 사나·미나·유연정·정채연 코로나 검사 [종합]
청하와 직접적으로 만나지 않았지만, 헤어메이크업샵이 같았던 모모랜드도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코로나 검사를 받았다. 오늘 밤 진행 예정이었던 제인의 네이버 나우쇼 '풍비박살'은 휴방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