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텐션 비토·고결 외 확진자 아직 없어
그룹 NCT U / 사진 = 텐아시아 사진DB
그룹 NCT U / 사진 = 텐아시아 사진DB


그룹 NCT와 에스파 멤버와 스태프 전원이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SM엔터테인먼트가 1일 밝혔다.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코로나19 검사 결과, NCT와 에스파 멤버 및 스태프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그룹 에스파(aespa)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스파(aespa)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와 에스파는 지난달 29일 SBS '인기가요'에 함께 출연했던 그룹 업텐션 비토가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업텐션 비토는 30일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멤버 고결이 전염돼 1일 양성 판정 받았다. 비토와 고결 외 쿤, 규진, 환희, 선율, 샤오는 음성이라고 소속사 측이 전했다.

이밖에도 '인기가요'에 출연했던 나띠, 노라조, 드리핀, 루씨(LUCY), 모모랜드, 블링블링, 비투비 포유, 스테이씨(STAYC),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씨엔블루(CNBLUE), AKMU, 업텐션, 에스파, NCT U, 우아(woo!ah!), 우즈(WOODZ), 쿠잉, 트레저(TREASURE) 등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업텐션 비토와 고결 이외 현재 위 그룹 중 양성 판정을 받은 사람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