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하이업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하이업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하이업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하이업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하이업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하이업엔터테인먼트
그룹 스테이씨(STAYC)가 전원 비주얼 센터 걸그룹의 위엄을 드러냈다.

스테이씨(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는 지난 26일부터 28일까지 공식 SNS를 통해 첫 번째 싱글 '스타 투 어 영 컬처(Star To A Young Culture)'의 멤버별 개인 콘셉트 포토를 공개했다.

또렷한 이목구비가 돋보이는 아이사, 생동감 넘치는 표정 연기를 선보인 재이, 볼수록 빠져드는 눈빛이 인상적인 세은. 청순한 옆태로 눈길을 끈 시은, 아름다운 눈동자를 담아낸 수민, 매력적인 눈매로 시선을 사로잡는 윤까지 스테이씨 여섯 멤버는 각기 다른 틴프레시를 발산하며 자신을 어필했다.
사진제공=하이업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하이업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하이업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하이업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하이업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하이업엔터테인먼트
특히 멤버들은 빛을 받아 반짝이는 소재의 의상 및 액세서리를 착용하고도 그보다 더 눈부신 미모를 자랑했다. 사진만으로도 입덕을 유발하는 스테이씨의 아우라가 정식 데뷔에 대한 기대감을 드높인다.

스테이씨는 여섯 멤버 모두 ‘전원 센터’, ‘전원 보컬’이 가능할 만큼 비주얼·매력·실력 3박자를 모두 갖춘 하이포텐셜 신인 걸그룹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10대 소녀의 풋풋함을 담은 ‘틴프레시(TEEN-FRESH)’ 매력을 앞세워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화려한 색감의 티저로 기대감을 끌어올린 스테이씨가 과연 어떤 콘셉트의 음악을 들고 가요계에 출사표를 던질지 기대가 모인다.

스테이씨는 오는 11월 12일 첫 번째 싱글 '스타 투 어 영 컬처(Star To A Young Culture)' 타이틀곡 소 배드('SO BAD)'로 데뷔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