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위너의 강승윤(왼쪽), 송민호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의 강승윤(왼쪽), 송민호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의 강승윤과 송민호가 하반기 솔로 정규앨범으로 돌아온다.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는 13일 팬 공지를 통해 위너 멤버인 송민호와 강승윤의 신곡 발표 계획을 알렸다.

YG는 "송민호의 솔로 정규 앨범이 오는 10월 중 발표된다"며 "현재 막바지 녹음 작업에 집중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미니앨범이 아닌 10여 곡이 넘는 정규 앨범이다보니 예상보다 오랜 작업 시간이 소요됐다"고 밝혔다.

강승윤 역시 솔로 정규 앨범을 예고했다. 다만 그는 10월 26일 첫 방송되는 MBC 새 월화드라마 '카이로스'에 출연하기 때문에 정확한 발매 일정을 공개하지 않았다. 강승윤은 솔로 앨범 발매에 앞서 연기자로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YG는 "강승윤이 바쁜 일정을 쪼개 틈틈이 솔로 앨범 작업을 병행 중"이라며 "드라마 촬영 일정과 음악 작업 일정이 겹쳐 아직 정확한 시기를 예측하긴 어렵지만 그의 솔로 정규 앨범 역시 가을 발표를 목표로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변함없는 팬 여러분의 애정과 기대에 진심으로 감사 말씀드린다"며 "지난 4월부터 국방의 의무를 수행 중인 위너의 또 다른 멤버 김진우와 이승훈에게도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