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김필이 13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첫 번째 정규앨범 ‘유어스, 신시얼리(yours, sincerely)’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 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김필이 13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첫 번째 정규앨범 ‘유어스, 신시얼리(yours, sincerely)’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 이승현 기자 lsh87@


감미로운 목소리로 ‘고막 남친’ ‘음색 남신’이라고 불리는 가수 김필이 목소리만으로 힐링을 선물한다. 김필은 신곡 ‘변명’을 통해 과거와 미래의 나를 위한 안부의 메시지를 전한다. 마음을 일렁이게 하는 섬세한 보컬과 시처럼 아름다운 가사로 위로와 공감을 선물한다.

김필이 13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첫 번째 정규앨범 ‘유어스, 신시얼리(yours, sincerely)’ 발매 기념 음감회를 열었다.

앨범에는 타이틀곡 ‘변명’을 비롯해 ‘블랙(Black)’ ‘드리머(Dreamer)’ ‘결핍’ ‘스틸 유(Still You)’ ‘뷰티풀 스칼(Beautiful Scar)’ ‘메이비(Maybe)’ ‘프레이(Pray)’ 등 8곡이 실렸다. 포크록부터 발라드까지 장르도 다양하다. ‘변명’은 다채로운 편곡과 다이내믹한 분위기를 통해 감성을 자아내는 발라드 곡이다. 시적인 노랫말이 특징이다.

‘유어스, 신시얼리’는 김필이 데뷔 8년 만에 발매하는 첫 정규앨범이자 지난 1월 소집해제 후 처음 발표하는 컴백 앨범이다. 김필은 “실감이 안난다. 뭉클하다”면서 “지금 아니면 할 수 없는 이야기를 담았다. 제 이야기가 많이 담겨 있는 앨범이 나온 것 같아서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이어 “대부분의 수록곡은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복무를 하던 중에 시간을 내서 쓴 노래들”이라며 “올해는 정신 없고 바빴다. 처음부터 시작하는 느낌으로 음악을 한 해였다. ‘비긴어게인 3’와 ‘더 콜 2’ 등 음악예능에 출연한 데 대해서는 “같은 마음으로 음악을 하는 선배님, 동료들의 존재가 큰 의지가 됐다. 음악 안팎으로 많이 배웠다”고 덧붙였다.

가수 김필이 13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첫 번째 정규앨범 ‘유어스, 신시얼리(yours, sincerely)’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가졌다. / 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김필이 13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첫 번째 정규앨범 ‘유어스, 신시얼리(yours, sincerely)’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가졌다. / 이승현 기자 lsh87@
‘유어스, 신시얼리’는 ‘올림’ 혹은 ‘~으로부터’라는 의미로 쓰는 편지의 맺음말이다. 김필은 앨범 제목에 대해 “편지 마지막에 쓰는 문구와 같은 느낌으로 지어봤다”며 “앨범에 솔직한 이야기가 많이 담겼다. 엽서나 편지로 오랜 친구에게 어떻게 지내는지 이야기하고, 안녕을 바라는 인사를 하는 느낌의 제목”이라고 밝혔다.

이어 타이틀곡 ‘변명’에 대해 “이 곡에 개인적인 마음과 상황을 담았다. ‘변명’을 쓰면서부터 ‘이건 타이틀로 해도 손색이 없겠다’는 느낌을 받았다. 타이틀곡으로 선정한 이유”라고 애정을 표했다.

김필은 앨범을 만들기 위해 긴 시간 고민했고 전곡 작업에 참여해 진정성 있는 앨범을 완성했다. 수록곡 하이라이트를 조금씩 들은 후 그는 “평소에도 가사를 항상 써두는 편이다. 요즘 청춘이 힘들게 느끼는 부분들을 담아보기도 했다”며 “노랫말의 흐름을 생각하며 트랙을 배치했다. 마지막 곡은 ‘프레이’인데, 저 자신을 포함해 위로가 필요한 분들에게 하고 싶은 이야기를 담았다”고 강조했다.

음감회에서 처음 공개된 ‘변명’은 어쿠스틱 기타 연주로 잔잔하게 시작했다. 아름다운 연주 위에 김필의 잔잔한 보컬, 그의 섬세한 감성이 부드럽게 어우려져 포근한 느낌을 줬다. 2절이 시작되자 잔잔했던 1절과 달리 풍성해진 편곡이 귀를 사로잡았고 풍성해진 음악만큼이나 깊은 김필의 감성이 울림을 줬다. 특히 ‘때론 널 담고 싶어서/ 때론 내가 아니길 바래’ ‘그 많은 추억들을 안고/ 숨 쉬며 살아가’ 같은 시적인 가사가 김필의 감미로운 목소리와 조화를 이뤄 감동을 더했다.

김필은 “후렴구 중 ‘언틸 위 프리 투게더(Until we free together)’라는 구절이 킬링 파트다. 우리 함께 자유로워진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가수 김필이 13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첫 번째 정규앨범 ‘유어스, 신시얼리'(yours, sincerely)’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가졌다. / 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김필이 13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첫 번째 정규앨범 ‘유어스, 신시얼리'(yours, sincerely)’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가졌다. / 이승현 기자 lsh87@
김필은 오는 20일 서울 연세대학교 백주년기념관 콘서트홀을 시작으로 내년 2월 부산, 대구, 성남 등에서 단독 콘서트를 열고 팬들과 만난다.

김필은 “3년 만에 여는 첫 콘서트이기도 하고, 서울 콘서트는 3년 전에 마지막 콘서트를 했던 장소라서 추억을 회상하기도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새 앨범의 라이브 무대를 처음으로 선보이는 자리다. 특별한 활동은 거의 없기 때문에 콘서트 무대로 보여드릴 예정”이라며 “제가 열정을 다해서 노래를 하고 ‘유어스, 신시얼리’에 담은 메시지를 고스란히 전달해드리는 것이 관전 포인트일 것 같다”고 밝혔다.

특히 김필은 “크게 대단한 이야기보다 가끔 SNS로 오는 메시지들 중 ‘정말 힘든 순간에 위로 간 된다’라는 말을 들을 때, 음악 하면서 정말 뿌듯하다. ‘내가 나쁘지 않게 음악 하고 있구나’라는 생각이 들어 다행이다. 단 한 분이라도 제 음악을 듣고 도움이 된다면 정말 행복할 것 같다”고 말했다.

김필의 ‘유어스, 신시얼리’ 전곡 음원은 오늘(13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