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선 /사진=텐아시아 DB
김혜선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김혜선이 할리우드에 진출한다.

6일 제작사 라이트 픽처스에 따르면 김혜선이 내년 7월 미국 할리우드에서 제작되는 미국 영화 'My Girl's Choice'에 캐스팅됐다.

극 중 김혜선은 한국인 가족이 미국 할리우드로 이민을 떠나 결혼한 딸과 손자와 사위와 함께 한 집안에서 살아가며 다양한 에피소드를 겪어가며 어려운 결정을 맡게 된 엄마로 등장한다.

현재 김혜선은 12년 만 복귀작 영화 '신의 선택' 촬영을 마치고 잠시 휴식기를 가진 뒤 아역 배우 김지연, 신성훈 감독과 함께 미국으로 출국한다.

김혜선의 할리우드 진출 제안은 신성훈 감독의 도움으로 합류하게 됐다. 신성훈 감독은 할리우드 배우 종맨 킴과 손잡고 'My Girl's Choice' 각본 작업과 연출을 맡게 된 핵심 인물.
신성훈 감독은 미국 제작사 측에 배우 김혜선과 아역배우 김지연을 추천했고 제작사 측은 충분한 검토를 거쳐 캐스팅했다.

한편 'My Girl's Choice'에는 할리우드 배우 마리로린이 주연으로 캐스팅됐다. 현지 드라마 PD까지 합류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