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화 '압꾸정' 론칭 포스터
/사진=영화 '압꾸정' 론칭 포스터


영화 '범죄도시2' 제작진과 마동석이 '압꾸정'(감독 임진순)으로 만났다.

21일 쇼박스는 "영화 '압꾸정'이 오는 11월 개봉을 확정 지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론칭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압꾸정'은 샘솟는 사업 아이디어로 입만 살아있는 압구정 토박이 대국(마동석 역)이 실력 TOP 성형외과 의사 지우(정경호 역)와 손잡고 K-뷰티의 시조새가 된 이야기다.
/사진=영화 '압꾸정' 론칭 포스터
/사진=영화 '압꾸정' 론칭 포스터
짧은 제목만으로도 유쾌한 매력을 뿜어내며 호기심을 자극하는 '압꾸정'. 론칭 포스터에서 뷰티 도시 압구정을 배경으로 존재감을 드러내는 마동석의 뒷모습이 돋보인다.

마동석은 이번 작품에서 샘솟는 아이디어로 입만 살아있는 압구정 토박이 대국을 연기, 대한민국에서 한 번도 시도하지 않았던 새로운 K-뷰티 비즈니스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펼쳐 보일 예정이다.

'범죄도시2'로 흥행 신드롬을 일으키며 관객들을 사로잡았던 마동석이 '압꾸정'으로 귀환한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화려한 패션, 재기발랄한 포즈 그리고 "형이 싹~ 다 꾸며 줄게"라는 카피와 함께 MCU(마동석 시네마틱 유니버스) 마블리 계보를 이어갈 역대급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했다.

또한 압구정에서 펼쳐질 K-뷰티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풍성하게 채울 다채로운 배우 라인업도 눈길을 끈다. 대국과 함께 K-뷰티 전성기를 여는 실력 TOP 성형외과 의사 지우 역을 맡은 정경호를 비롯해 오나라, 최병모, 오연서 등이 K-뷰티 비즈니스를 둘러싼 인물들로 변신, 환상적인 연기 호흡과 유쾌한 티키타카 등 케미의 향연을 펼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