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휘 /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김동휘 /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배우 김동휘가 영화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로 제27회 춘사국제영화제 신인 남우상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김동휘는 지난달 30일 서울 성동구 소월아트홀에서 개최된 제27회 춘사국제영화제에서 신인남우상을 수상했다.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는 신분을 감추고 고등학교 경비원으로 일하는 탈북한 천재 수학자 이학성(최민식 분)이 수학을 포기한 학생 한지우(김동휘 역)를 만나며 벌어지는 감동 드라마.
김동휘 /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김동휘 /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김동휘는 최민식과 호흡을 맞추는 주인공 한지우 역의 오디션에서 250 대 1의 경쟁률을 뚫고 발탁됐다.

김동휘는 소속사 에이스팩토리를 통해 "처음 참여한 춘사국제영화제에서 인생에 단 한 번 받을 수 있는 신인상의 영광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치열하게 고민하고 성장하는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김동휘는 하반기 방송되는 tvN 새 드라마 '미씽: 그들이 있었다2'의 주연 오일용 역으로 출연한다. 신인 배우로는 유일하게 시즌 2의 주연으로 새롭게 합류하며 화제를 모은 김동휘의 신선한 활약에 기대가 모인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