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드마크 이주빈→박진주, 신작 '서울대작전' 향한 응원의 물결


앤드마크 소속 배우들이 넷플릭스 영화 '서울대작전'에 릴레이 응원을 보냈다.

'서울대작전'은 1988년, 아메리칸 드림을 꿈꾸는 상계동 슈프림팀이 거부할 수 없는 제안을 받고 VIP 비자금 수사 작전에 투입되면서 벌어지는 카체이싱 액션 질주극으로, 유아인, 고경표, 이규형, 박주현, 옹성우, 문소리, 김성균, 오정세, 정웅인 등 배우들이 의기투합했다.

특히 앤드마크 스튜디오가 '서울대작전' 제작을 맡은 가운데, 26일 김아현, 김예원, 김현수, 김혜준, 류덕환, 박진주, 백진희, 신시아, 이주빈, 저스틴 하비, 정동훈, 차유진 등 앤드마크 소속 배우들이 SNS 계정을 통해 릴레이 응원을 펼쳐 눈길을 끌었다.

이들은 각각 '서울대작전' 포스터 사진을 게재하며 시청을 독려해 훈훈함을 자아냈고, 누리꾼들 역시 기대의 반응을 보내며 '서울대작전'을 향한 관심을 드러냈다.

한편, 앤드마크는 종합엔터테인먼트사로 '소울메이트', '서울대작전', '우씨 왕후' 등의 영화와 드라마 제작은 물론 버츄얼 휴먼 '반디(Van:D)'까지 영입하며 다방면으로 확장해가고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