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국내 최초 주크박스 뮤지컬 영화 '인생은 아름다워'(감독 최국희)가 누구나 알고 즐기는 대중음악 레퍼토리로 관객들의 공감과 향수를 불러일으킬 전망이다.

25일 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는 '인생은 아름다워'의 레트로 포스터를 공개했다. '인생은 아름다워'는 자신의 생일선물로 첫사랑을 찾아 달라는 황당한 요구를 한 아내 세연(염정아 분)과 마지못해 그녀와 함께 전국 곳곳을 누비며 과거로의 여행을 떠나게 된 남편 진봉(류승룡 분)이 흥겨운 리듬과 멜로디로 우리의 인생을 노래하는 국내 최초의 주크박스 뮤지컬 영화.

'인생은 아름다워'는 1970년대부터 2000년대까지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알고 즐기는 대중음악들로 구성되어 있어 기대를 모은다. 신중현의 '미인', 이문세의 '알 수 없는 인생', 'Solo예찬', 이승철의 '안녕이라고 말하지마', 임병수의 '아이스크림 사랑' 등 각기 다른 가수와 다른 장르의 음악들이 영화 속 인물들의 다양한 상황에 맞춰 다채롭게 펼쳐진다.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제작사 더 램프(주) 박은경 대표는 "많은 사람의 추억이 담긴 명곡을 통해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인생 이야기를 한편의 뮤지컬 영화로 만들면 어떨까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에 '인생은 아름다워'는 음악을 통해 누구나 느낄 수 있는 보편적인 감정을 자극하며 관객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킬 예정.

뮤지컬 영화에 처음 도전한 최국희 감독은 "뮤지컬이란 음악이 시작되는 순간 펼쳐지는 판타지라고 생각한다. 과거의 나를 만나기도 하고, 상상의 세계를 담기도 한다. 노래마다 각각의 컨셉을 잡아 완성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인생은 아름다워'는 오는 9월 28일 개봉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