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나일 강의 죽음' 포스터 / 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영화 '나일 강의 죽음' 포스터 / 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추리 소설의 여왕 애거서 크리스티가 생전 가장 사랑한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한 영화 '나일 강의 죽음'이 오는 2022년 2월 9일 개봉을 확정 짓고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2017년 개봉한 '오리엔트 특급 살인'에 이어 또 한 번의 완벽한 살인 사건을 다룬 '나일 강의 죽음'이 개봉을 확정했다.

메인 포스터는 보는 순간 압도되는 화려한 배우진으로 시선을 강탈한다. '원더 우먼' 시리즈로 국내에서도 뜨거운 사랑을 받은 갤 가돗을 중심으로 아카데미 5회 노미네이션에 빛나는 케네스 브래너, 이 밖에도 굵직한 작품들에서 명연기를 선보인 할리우드 최고 배우진이 기존에 볼 수 없던 색다른 모습으로 등장을 예고한다. '오리엔트 특급 살인'에 이어 명탐정 에르큘 포와로 역을 맡은 케네스 브래너는 연출과 연기, 두 분야를 소화하며 원작 소설에서 튀어나온 듯한 에르큘 포와로 모습으로 시선을 이끈다. 주요 사건의 중심에 놓인 리넷 리지웨이 역의 갤 가돗은 새하얀 드레스로 숨이 멎을 듯한 모습을 자아냈고, 갤 가돗과 함께 사건의 중심에 위치한 재클린 역의 에마 매키는 강렬한 붉은 드레스로 시선을 압도한다. 여기에 사랑, 복수, 질투 등 인간의 원초적 감정에서 벌어진 밀실 살인 사건과 용의자로 의심되는 수많은 캐릭터들을 높은 싱크로율로 표현해나갈 배우진의 활약도 기대감을 높인다. 화려한 캐스팅만큼이나 황홀한 볼거리 역시 감탄하게 만든다. 불타오르듯 뜨거운 석양을 뒤로 아름다운 나일 강을 가로지르는 초호화 선상은 예비 관객의 궁금증과 몰입감을 극대화 시키는 비주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처럼 '나일 강의 죽음'은 탄탄한 스토리부터 할리우드 최고 배우들이 펼치는 열연, 감탄을 불러 일으키는 비주얼까지 무엇 하나 빠짐없는 작품으로 올해 가장 강렬한 첫 번째 추리 스릴러로 관객과 만남을 예고한다.

'나일 강의 죽음'은 신혼부부를 태운 이집트 나일 강의 초호화 여객선에서 살인 사건이 벌어진 가운데, 탐정 에르큘 포와로가 조사에 착수 하지만 연이은 살인 사건으로 탑승객 모두가 충격과 혼란에 휩싸이게 되는 이야기로, 실제 애거서 크리스티의 경험담을 모티브로 지어진 동명의 베스트셀러 원작 작품이다. 전 세계에 4대뿐인 65mm 카메라로 담아낸 이집트 나일 강의 아름다운 전경과 웅장한 스케일의 초호화 여객선은 '나일 강의 죽음'만의 특별한 볼거리를 선사한다. 호기심을 자극하는 극강의 서스펜스 스토리, 명품 배우들의 열연, 황홀하고 매혹적인 비주얼까지 어느 것 하나 빠짐없이 다채로운 매력의 영화 '나일 강의 죽음'은 내년 2월 9일 개봉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