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7 노 타임 투 다이'./ 사진제공=유니버셜픽쳐스
'007 노 타임 투 다이'./ 사진제공=유니버셜픽쳐스


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가 사전 예매율 71%를 돌파하며 압도적인 흥행 신드롬을 예고했다.

28일 오전 7시 30분 기준 영진위 통합전산망 기준에 따르면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사전 예매율 71%, 예매량 10만 1,676장을 돌파했다. 이는 올해 최고 흥행작 '모가디슈'의 동시기 오전 사전 예매율(33%)과 예매량(50,893)을 뛰어넘는 스코어로, 팬데믹 시대 극장가에 새로운 흥행 신드롬을 이끌 것을 예고한다.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가장 강력한 운명의 적의 등장으로 죽음과 맞닿은 작전을 수행하게 된 제임스 본드의 마지막 미션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다니엘 크레이그가 선보일 '제임스 본드'의 마지막에 전 세계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여기에 사상 최악의 적 '사핀'(라미 말렉)과의 강렬한 대결은 물론, 그 이면에 숨겨진 음모 등 다채로운 스토리까지 담고 있어 더욱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특히 시리즈 사상 최고 제작비를 통한 역대급 스케일에 관객들의 기대감이 최고조에 올랐다.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오는 29일 국내에서 전 세계 최초 개봉한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