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법: 재차의'./ 사진제공=CJ
'방법: 재차의'./ 사진제공=CJ


영화 '방법: 재차의'의 정지소가 액션연기를 위해 체중감량한 사실을 털어놨다.

20일 오후 서울 용산CGV 아이파크몰에서 '방법: 재차의'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렸다. 배우 엄지원, 정지소, 오윤아와 김용완 감독, 연상호 작가가 참석했다.

이날 정지소는 "액션이 많았다. 날렵하게 움직이기 위해서 체중감량을 했다"라며 "평상시에 운동을 자주 안하는데 멋있게 보이고 싶은 욕심 때문에 헬스장에도 갔다"라고 밝혔다.

이어 정지소는 "그동안 했던 운동을 액션에서 많이 써먹었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정지소는 "귀신이 나오는 영화나 스릴러물을 많이 찾아봤다"며 웃었다.

'방법: 재차의'는 되살아난 시체 '재차의'에 의한 연쇄살인사건을 막기 위해 미스터리의 실체를 파헤치는 이야기를 그린다.

7월 28일 개봉.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