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미드나이트' 포스터 / 사진제공=CJ ENM
영화 '미드나이트' 포스터 / 사진제공=CJ ENM


추격 스릴러 '미드나이트'가 오는 30일 티빙과 극장 동시 공개를 확정하고 메인 포스터를 최초 선보였다.

'미드나이트'는 한밤중 살인을 목격한 청각장애인 경미(진기주)가 두 얼굴을 가진 연쇄살인마 도식(위하준)의 새로운 타깃이 되면서 사투를 벌이는 극강의 음소거 추격 스릴러.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두 인물이 마치 등을 맞대고 있는 듯한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 가운데, '미드나이트'를 연상케 하는 푸른 색감으로 보는 이들에게 서늘함을 느끼게 한다. 경미로 분한 진기주가 불안하고 두려운 표정으로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는 반면, 도식으로 분한 위하준은 섬뜩한 시선을 던지며 대비를 이루고 있어 궁금증을 자극한다. '들을 수 없는 목격자 연쇄살인마의 타깃이 되다'라는 카피는 이들의 색다른 스릴러의 탄생을 전하며, 맹렬한 추격전을 통해 극강의 긴장감을 선사할 것을 예고하고 있어 기대감을 더한다.

'미드나이트'는 오는 30일 티빙과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