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실이는 복도 많지' 강말금
제40회 영평상 신인여우상 수상
12월 11일 '청룡영화상'도 신인상 후보
배우 강말금./ 사진제공=스타빌리지 엔터테인먼트
배우 강말금./ 사진제공=스타빌리지 엔터테인먼트


배우 강말금이 지난 11일 서울 중구 KG타워 하모니홀에서 열린 '제40회 한국영화평론가협회상(영평상)'에서 영화 '찬실이는 복도 많지'로 신인여우상을 수상했다.

한국영화평론가협회상은 한국영화평론가협회가 매년 그 해의 우수한 영화 및 영화인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영화 '찬실이는 복도 많지'에서 사랑스럽고 매력적인 '찬실'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찬실이 그 자체"라는 평을 받은 강말금은 제56회 백상예술대상, 제29회 부일영화상에 이어 영평상에서도 신인상을 수상하며 2020년을 자신의 해로 만들고 있다.

강말금은 "'찬실이는 복도 많지'를 통해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었다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기쁜데 좋은 상까지 받아서 너무 행복하다. 힘든 여건 속에서도 최선을 다해주신 김초희 감독님과 배우분들, 스태프들께 감사 드린다. 앞으로 더 열심히 연기하겠다. 좋은 상 주셔서 감사하다"라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지난 3월 개봉 당시 코로나19로 인해 침체기를 맞은 극장가에서 입소문을 타며 개봉 3주 차에 2만 관객을 돌파, 한국 독립영화의 저력을 제대로 입증한 영화 '찬실이는 복도 많지'는 인생 최대의 위기, 씩씩하고 '복' 많은 찬실이의 현생 극복기를 그린 작품으로 11월 재개봉을 앞두고 있다.

강말금은 오는 12월 11일 열리는 '제41회 청룡영화상' 신인여우상에도 후보로 이름을 올리며 기쁨을 더했다. 영화와 드라마를 오가며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는 강말금의 앞으로의 행보에 더욱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