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냥의 시간' 주역 총출동
"어떻게 봐주실지 궁금해"
23일 오후 4시 공개
'사냥의 시간' 배우들 / 사진 = 넷플릭스 코리아 영상 캡처
'사냥의 시간' 배우들 / 사진 = 넷플릭스 코리아 영상 캡처


'사냥의 시간' 배우들이 영화 공개에 대한 설렘을 밝혔다.

23일 오후 넷플릭스 코리아 공식 SNS 계정에는 영화 '사냥의 시간'의 배우인 안재홍, 이제훈, 최우식, 박정민, 박해수가 출연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안재홍은 '사냥의 시간' 넷플릭스 공개에 "설렌다. 어떻게 봐주실지 너무 궁금하고 많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제훈은 "이 순간은 오래토록 기다렸다. 이제 많은 분들과 영화를 보면서 공감하는 순간을 즐기겠다"라고 전했다.

또 최우식은 "오래 기다리셨는데 넷플릭스로 함께 할 수 있게 돼서 기분이 좋다", 박정민은 "오래 기다렸다. 베를린 영화제에서 느꼈던 강렬함을 여러분들이 느낄 차례다. 재미있게 봐달라"라고 소감을 밝혔다.

박해수는 "오랜 기다림 끝에 열심히 만들었던 작품이 여러분께 전달될 수 있게 됐다. 어려운 시기에 찾아갈 수 있는 것만으로도 감사하고 고맙다. 즐거운 체험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사냥의 시간'은 23일 넷플릭스에서 오후 4시 전 세계 190여 개국에 공개됐다. 새로운 인생을 위해 위험한 작전을 계획한 네 친구들과 이를 뒤쫓는 정체불명의 추격자, 이들의 숨 막히는 사냥의 시간을 담아낸 추격 스릴러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