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현진X김동욱 조합
호텔 매니저 역
잔디밭 위 청량함
'너는 나의 봄' / 사진 = tvN 제공
'너는 나의 봄' / 사진 = tvN 제공


'너는 나의 봄' 서현진과 김동욱의 힐링 케미가 찬란하게 반짝거리는 메인 포스터가 전격 공개됐다.

오는 7월 5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극본 이미나 연출 정지현)은 저마다의 일곱 살을 가슴에 품은 채 어른이라는 이름으로 살아가는 이들이 살인사건이 일어난 건물에 모여 살게 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담는다.

무엇보다 '너는 나의 봄'은 출연하는 작품마다 대체 불가한 존재감을 발휘, 믿고 보는 배우로 우뚝 선 서현진과 다양한 필모그래피를 통해 흥행력과 연기력을 인정받은 김동욱의 만남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너는 나의 봄'에서 서현진은 어린 시절 잠시 머물렀던 강릉의 한 여관을 마음의 고향으로 여기며, 호텔 컨시어지 매니저가 된 인물 강다정 역, 김동욱은 살아도 사는 게 아닌 사람들을 사는 것처럼 살 수 있게, 죽고 싶은 사람들을 살고 싶게 만들어 주기 위해 정신과 의사가 된 주영도 역을 맡아 안방극장을 따뜻한 설렘으로 물들인다.

이와 관련 24일 첫 선을 보인 서현진과 김동욱의 메인 포스터는 색다른 힐링 시너지로 감수성을 자극하고 있다. '너는 나의 봄' 메인 포스터에서 서현진과 김동욱은 상쾌하고 청량한 느낌이 고스란히 살아 숨 쉬는, 푸르른 잔디밭에 앉아있는 상황. 의상까지 톤 앤 톤으로 맞춘 두 사람이 서로의 어깨와 등에 기댄 채 눈을 감고 눈부신 봄햇살 미소를 드리운 자태로, 시선을 강탈하고 있다.

더불어 '어른 아이들의 적극 힐링 로맨스', '위층 여자 아래층 남자의 층간 로맨스'라고 쓰인 문구가 진한 마음 공감을 예고하는 것. 두 사람의 힐링 비주얼이 더해진, 감성 힐링 로맨스 ‘너는 나의 봄’에서 펼쳐질 이야기가 기대감을 드높이고 있다.

제작사 화앤담픽쳐스는 "서현진과 김동욱의 메인 포스터를 통해 힘들고 지친 삶을 살아가는 사람들이 그저 바라보기만 해도 마음이 편안해지고 따스해지는 느낌을 전달하고 싶었다"며 "오는 7월, 잔잔한 감동과 먹먹한 여운으로 힘들고 아픈 상처를 보다듬어주게 될 '너는 나의 봄'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너는 나의 봄'은 오는 7월 5일 밤 9시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