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보이스4', 18일 첫 방송
길해연, 지방경찰청장 감종숙 役
송승헌X이하나와 호흡
배우 길해연. /사진제공=저스트 엔터테인먼트
배우 길해연. /사진제공=저스트 엔터테인먼트


배우 길해연이 tvN 새 금토드라마 '보이스4: 심판의 시간'(이하 '보이스4')에 캐스팅됐다.

'보이스4'는 범죄 현장의 골든타임을 사수하는 112 신고센터 대원들의 치열한 기록을 그린 작품이다. 이번 시즌에서는 초청력으로 잔혹한 범죄를 저지르는 살인마가 등장하면서 자신과 같은 능력을 가진 범죄자로 인해 궁지에 몰린 프로파일러와 타협을 불허하는 원칙주의 형사의 새로운 골든타임 공조를 박진감 있게 그릴 예정이다.

길해연은 극 중 지방경찰청장 감종숙 역을 맡았다. 잔혹한 살인마를 잡기 위해 손을 잡은 데릭 조(송승헌 분), 강권주(이하나 분)와 특별히 호흡을 맞추는 인물이다.

이에 길해연은 미스터리한 사건과 스릴 넘치는 전개, 믿고 보는 배우들의 라인업에 힘을 실으며 묵직한 존재감과 함께 몰입도를 더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길해연은 최근 종영한 JTBC 드라마 '괴물'에서 야망의 아이콘 도해원으로 분해 어긋난 모성애와 야망이 넘치는 캐릭터를 힘 있게 그려냈다. 더불어 JTBC 드라마 '로스쿨'에서는 학교와 학생을 향한 진심이 가득한 원장 오정희를 연기하며 전혀 다른 분위기와 카리스마를 뽐내는 등 호평을 받았다.

다수의 작품을 통해 패션사업가부터 시의원, 교수에 이어 경찰청장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캐릭터를 맡아 소름 돋는 열연과 디테일로 소화하며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펼쳐내고 있는 길해연. 그가 이번 작품에서는 어떤 활약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지 주목된다.

한편 '보이스4'는 오는 18일 밤 10시 50분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