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사 최종숙 역
열일 행보ing
4월 9일 첫 방송
배우 김도연 / 사진 = 배우를품다 제공
배우 김도연 / 사진 = 배우를품다 제공


배우 김도연이 '모범택시'로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소속사 배우를품다 측은 1일 "김도연이 '펜트하우스2' 후속으로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모범택시'(극본 오상호 연출 박준우)에 복지사 최종숙 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모범택시'는 베일에 가려진 택시회사 무지개 운수와 택시기사 김도기가 억울한 피해자를 대신해 복수를 완성하는 사적 복수 대행극으로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이제훈, 이솜, 김의성, 표예진 등이 출연하며 사회고발 장르물에 최적화된 박준우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범죄 액션 오락물에 특화된 오상호 작가가 대본을 집필을 맡아 K-다크히어로 신드롬을 불러일으킬 웰메이드 사이다 액션 드라마로 주목받고 있다.

김도연은 다년간 쌓아온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영화 '위험한 상견례2', '헬머니', '붉은 여왕들', '아기와 나', '신데렐라', 드라마 '안녕? 나야!', '복수가 돌아왔다', '크리미널마인드', '막돼먹은 영애씨', '내조의 여왕', '온에어', '투명인간 최장수' 등 다수의 대표작을 남겼다.

최근 2년 만의 복귀작 '안녕? 나야!'에서 조아제과 구내식당 조리원 차미자 역으로 출연해 맛깔나는 사투리와 풍부한 표정 연기로 시청자들의 웃음과 힐링을 책임진 김도연은 '모범택시'에서는 또 다른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찾을 예정이다.

한편 '모범택시'는 '펜트하우스2' 후속으로 오는 9일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