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주인님' 강민혁 "자신감 넘치는 캐릭터에 나도 놀라"
'오! 주인님' 강민혁 / 사진제공=넘버쓰리픽쳐스
'오! 주인님' 강민혁 / 사진제공=넘버쓰리픽쳐스


'오! 주인님' 강민혁이 삼각관계에 뛰어들었다.

배우 강민혁은 오는 24일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에서 한 여자만을 바라보는 순정남 정유진(강민혁 분) 역을 맡았다. 정유진은 남사친으로도, 남친으로도 완벽한 남자. 군 전역 후 한층 성숙해진 남자로 돌아온 강민혁의 매력이 반짝반짝 빛날 것으로 보인다.

전역 후 많은 러브콜을 받은 강민혁이 '오! 주인님' 출연을 결심한 이유는 무엇일까. 이에 대해 강민혁은 "오주인(나나 분)을 좋아하는 감정을 정유진만의 방식으로 표현해가는 매력에 끌렸던 것 같다"고 답했다. 이어 "정유진은 담담하면서 힘이 느껴지는 인물이다. 보기보다 성숙한 매력을 가지고 있다. 때로는 자신감 넘치는 모습에 나도 깜짝 놀란다"고 정유진 캐릭터를 설명했다.

'오! 주인님'을 집필한 조진국 작가는 '소울메이트', '안녕, 프란체스카', '운명처럼 널 사랑해' 등 많은 이들의 인생작을 탄생시킨 로맨스 장인이다. 이는 강민혁에게도 마찬가지였다. 강민혁은 "극 중 '첫사랑이 마지막 사랑이 되는 걸 지켜보게 될 거예요'라는 정유진의 대사가 있다. 이 대사는 오래전부터 메모해뒀던 문구와 비슷해서 깜짝 놀랐다"고 밝혔다.

강민혁은 이번 드라마에서 나나를 사이에 두고 이민기(한비수 역)와 경쟁을 펼치게 된다. 연적인 셈. 만약 강민혁이 극 중 정유진처럼 삼각 로맨스에 놓이게 된다면, 그는 어떻게 할까. 이에 대해 강민혁은 "기다림과 꾸준함으로 쟁취하지 않을까. 변하지 않는 마음이 중요할 것 같다"고 대답했다. 이런 부분에서는 순애보 정유진과 참 많이 닮았다.

강민혁이 삼각관계에 뛰어들었다. 그것도 아주 매력적인 남자의 모습으로. 이민기를 긴장하게 만들고, 나나의 마음을 흔드는 남자 강민혁의 특별한 사랑 이야기가 공개될 '오! 주인님'이 기대된다.

'오! 주인님'은 오는 24일 밤 9시 20분 첫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