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준, '조선구마사' 출연 확정
조선판 아이돌 벼리 役에 캐스팅
감우성·장동윤과 호흡
3월 방송 예정
가수 겸 배우 김동준 / 사진제공=메이저나인
가수 겸 배우 김동준 / 사진제공=메이저나인


가수 겸 배우 김동준이 SBS 새 월화드라마 '조선구마사'에 캐스팅되며 2021년에도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6일 소속사 메이저나인은 "김동준이 최근 '조선구마사' 출연을 확정해 현재 촬영에 임하고 있다"고 밝혔다.

'조선구마사'는 인간의 욕망을 이용해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악령과 백성을 지키기 위해 이에 맞서는 인간들의 혈투를 그린 판타지 액션 사극이다. '녹두꽃', '육룡이 나르샤' 등 선 굵은 액션 사극에서 탁월한 연출력을 발휘한 신경수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한국형 엑소시즘 판타지 사극의 새 장을 연다. 앞서 감우성, 장동윤, 박성훈이 출연을 확정했다.

김동준은 극 중 조각 같은 얼굴과 긴 기럭지를 가진 조선판 아이돌 벼리 역을 맡는다. 살판 재주가 뛰어나고 검술도 능한 벼리는 급한 성격에 막강 쇠고집으로 유명하지만, 한번 마음을 내주면 무한한 애정을 퍼붓는 캐릭터다.

김동준은 지난해 11월 종영한 JTBC 금토드라마 '경우의 수'에서 다정한 남자 온준수 역을 맡아 '멜로 치트키'로서 열연을 선보였다. 이번에는 판타지 액션 사극을 통해 색다른 캐릭터에 도전, 그동안 보여준 적 없는 또 다른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또한 김동준은 이달 개봉 예정인 영화 '간이역'에서 기억을 잃어가는 한 남자 승현 역을 맡아 가슴 따뜻한 감성 멜로를 선보일 예정이다.

김동준이 출연하는 '조선구마사'는 오늘 3월 첫 방송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