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일 오후 5시 첫화 공개
김요한X소주연, 심쿰 비주얼 케미
'아름다웠던 우리에게' 스틸컷./사진제공=카카오M
'아름다웠던 우리에게' 스틸컷./사진제공=카카오M


김요한과 소주연의 심쿵 발랄 풋풋한 로맨스가 시작된다.

28일 오후 5시 카카오TV에서 첫 공개되는 ‘아름다웠던 우리에게’는 발랄한 여고생 신솔이(소주연 분)와 그가 17년째 짝사랑하는 옆집 소꿉친구 차헌(김요한 분)의 첫사랑 소환 로맨스물이다.

카카오M이 첫 화를 앞두고 공개한 스틸 컷에서는 완벽한 비주얼을 자랑하는 차헌과 그 만을 바라보는 신솔이가 뿜어내는 유쾌하고 밝은 에너지가 전해져 기대를 한껏 끌어올린다. 신솔이의 더없이 해맑은 모습과 달리 무뚝뚝한 차헌의 표정은 이들의 묘한 관계를 보여주는 듯하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빗자루를 들고 차헌에 다가가 여느 때처럼 직진 고백을 하며 밝게 웃는 신솔이와 익숙한 듯 무심한 표정으로 거절하는 차헌의 모습이 담겼다. 하지만 뒤이어 차헌의 알 듯 말 듯한 미소는 보는 그녀의 변하지 않는 고백에 혹시 마음이 흔들린 건 아닌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차헌 바라기’, ‘일방통행 짝사랑 중’임을 온몸으로 표현하며 차헌 뒤만 졸졸 따라다니는 신솔이의 모습은 앞으로 이들의 관계가 어떻게 전개될지 기대를 모으게 한다.

‘아름다운 우리에게’의 가장 큰 설렘 포인트는 바로 차헌과 신솔이의 관계다. 세상에 차헌이라는 존재가 생기고 나서부터 오직 그만 바라본 듯한 신솔이, 그녀의 마음을 무심하게 거절하는 듯 하지만 은근히 미소 짓고 챙겨주는 차헌의 반전 모습이 두근거림을 선사할 예정이다.

첫사랑만이 안겨주는 가슴 뛰고 심장이 아리는 듯한 그 시절을 그려낼 김요한과 소주연과 이들과 함께 열일곱살 친구들로 호흡을 맞출 여회현, 조혜주, 정진환의 유쾌한 활약도 더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아름다웠던 우리에게’는 28일부터 매주 월, 목, 토 오후 5시 카카오TV에서 만나볼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