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수해라' 박은혜./ 사진=TV조선 방송화면
'복수해라' 박은혜./ 사진=TV조선 방송화면


배우 박은혜가 TV조선 새 토일드라마 ‘복수해라’의 포문을 화려하게 열었다.

박은혜는 지난 21일 첫 방송된 '복수해라' 장면부터 강렬하게 등장해 존재감을 과시했다.

'복수해라'는 우연한 기회로 사건에 휘말리면서 복수를 꿈꾸게 된 강해라(김사랑 분)가 자신을 돕는 변호사 차민준(윤현민)과 의뢰받은 사건을 해결하고 권력에 맞서는 복수극이다.

박은혜는 극 중 차민준(윤현민)의 누나이자 전직 방송인 차이현 역을 맡아 첫 회부터 열연을 펼쳤다.

이날 박은혜는 불길에 휩싸인 창고에서 구사일생으로 살아나 김사랑과 대면했다. 불길 속에서 만난 김사랑과 동병상련을 느끼듯 서로를 애처롭게 쳐다보는 모습을 통해 두 사람에게 어떤 미스터리한 사연이 숨어 있는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게 만들었다.

특히 두 사람의 옆, 한 중년 남자가 갓난아기를 품에 안고 있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후 차민준이 누나인 박은혜를 찾기 위해 동분서주하는 모습이 공개되면서 박은혜에게 감출 수 없는 일이 얽혀있다는 것을 암시했다.

그동안 출연작마다 흡인력 있는 연기력을 선보이며 드라마에 흠뻑 빠져들게 만들었던 박은혜가 다음 회에서 어떤 장면과 어떤 모습으로 등장할지 벌써부터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박은혜는 tvN 드라마 '하이, 바이마마', JTBC '쌍갑포차'를 비롯해 MBN 예능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를 통해 진솔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또한 SBS FIL '당신의 일상을 밝히는 가'의 MC로도 활약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