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도솔솔라라솔' 오늘(7일) 첫방
고아라 "캐릭터들의 케미에 주목해 달라"
이재욱 "유쾌함게 편안함 선사할 것"
'도도솔솔라라솔' 본방 독려 인증./사진제공=KBS
'도도솔솔라라솔' 본방 독려 인증./사진제공=KBS


KBS2 새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 측이 오늘(7일) 첫 방송을 앞두고 배우들이 직접 밝힌 관전 포인트와 에너지 가득한 본방사수 독려 인증사진을 공개했다.

'도도솔솔라라솔'은 에너제틱 피아니스트 구라라(고아라 분)와 알바력 만렙 선우준(이재욱 분)의 반짝반짝 로맨틱 코미디물. 저마다의 상처와 비밀을 안고 작은 시골 마을 피아노학원 라라랜드에 모여든 이들의 이야기가 달콤한 설렘과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여기에 '최고의 이혼'을 공동 연출한 김민경 감독과 '내 뒤에 테리우스' '쇼핑왕 루이' 등을 집필한 오지영 작가의 의기투합은 섬세하면서도 감각적인 로맨틱 코미디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무엇보다 흥미로운 만남으로 화제를 모은 고아라와 이재욱의 설레는 로맨스와 두 사람이 빚어낼 '로코 케미'는 최고의 관전 포인트. 여기에 구라라의 '키다리 아저씨' 차은석으로 변신한 김주헌이 가세해 '따스함' 한 스푼을 더한다.

인생 역변을 맞아 시골 마을 은포에 불시착한 무한 긍정 피아니스트 구라라로 분하는 고아라는 로맨스부터 코믹까지 다양한 감정의 변주를 능수능란하게 그려내며 극을 이끈다. 고아라는 "빠른 전개와 통통 튀는 상황들 속 캐릭터들 간 케미스트리가 관전 포인트가 될 것 같다"고 짚으며 "신선한 제목처럼 어디로 튈지 모르는 스토리와 개성 있는 다양한 캐릭터들을 만날 수 있다. 아름다운 피아노 선율과 탁 트인 바닷가 동네의 풍경이 있는 '도도솔솔라라솔' 첫 방송을 꼭 함께해 달라"고 전했다.

반전의 미스터리 청춘 선우준으로 분하는 이재욱은 '저세상 텐션' 구라라와 만나 세상을 향해 쌓은 벽을 허물고, 변화하는 과정을 섬세하게 담아낸다. 구라라와 선우준의 '티격태격 케미'를 관전 포인트로 꼽은 이재욱은 "부족하지만 열심히 달려가고 있다. 유쾌함과 가슴 따뜻한 편안함을 선사할 아름다운 드라마다.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고 본방 사수를 독려했다.

따뜻하고 든든한 '어른 남자'의 매력으로 선우준과는 또 다른 설렘을 자아낼 김주헌은 어느 날 자신을 찾아온 '또라이 환자' 구라라 앞에서 무장해제 되는 키다리 아저씨이자 주치의 차은석으로 활약한다. 김주헌은 "아름다운 풍경 속에서 어우러지는 인물들의 재미있는 이야기, 귀 호강을 시켜줄 피아노의 선율이 매력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도도솔솔라라솔'은 행복한 드라마"라며 "힘든 시기, 라라, 준, 은석 등 다양한 인물들을 만나며 활짝 웃으시고, 드라마를 보고 잠자리에 드셨을 때 행복한 꿈을 꿀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오늘(7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되는 '도도솔솔라라솔'은 이날 방송에 앞선 오후 3시 KBS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온라인 생중계로 제작발표회를 진행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