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현민, 제약회사 대표 役
'냉철+따뜻' 매력으로 여심 저격
황정음과 러브라인 기대
'그놈이 그놈이다' 윤현민 스틸컷/ 사진=KBS2 제공
'그놈이 그놈이다' 윤현민 스틸컷/ 사진=KBS2 제공


배우 윤현민이 반전 매력의 소유자 '황지우' 캐릭터로 여심 사냥에 나선다. 올여름 방송 예정인 KBS2 새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에서다.

제작진은 26일 강함과 부드러움이 공존하는 윤현민의 첫 스틸을 공개했다. 사진 속 윤현민은 우수에 젖은 듯한 눈빛에 신비로운 분위기까지 더해져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그놈이 그놈이다'는 '그놈이 그놈'이기에 '비혼 주의자'가 된 한 여자가 어느 날 상반된 매력의 두 남자로부터 직진 대시를 받으면서 벌어지는 아슬아슬한 비혼 사수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현시대를 반영한 '비혼'이라는 스토리는 물론, 거부할 수 없는 마성의 매력을 가진 배우 윤현민의 출연 소식이 더해지며 더욱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제약회사 대표 '황지우'로 변신한 윤현민이 시선을 끈다. 정갈한 슈트 위로 냉철하고 날카로운 면모와 함께 어딘지 모르게 범접할 수 없는 아우라가 느껴지고 있는 것. 마성의 매력을 지닌 황지우의 입체적인 내면을 윤현민이 어떻게 표현해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극중 황지우는 모든 것이 완벽하지만 수많은 여자들의 고백에도 무관심으로 일관한다. 그러나 비혼을 주장하는 서현주(황정음 분)를 향해서는 지대한 관심을 보이며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풀어갈 예정. 절로 감탄을 자아내는 비주얼에 신비로운 매력까지 더해져 '그놈이 그놈이다'를 향한 예비 시청자들의 관심을 더욱 상승시키고 있다.

이렇듯 '그놈이 그놈이다'는 윤현민을 비롯, 황정음, 서지훈, 최명길, 조우리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의 특별한 만남, 그리고 현시대를 반영한 트렌디한 스토리와 감각적인 연출로 안방극장에 유쾌한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그놈이 그놈이다'는 올여름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