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혼수선공' 스틸컷 공개
정소민, 잔뜩 화난 채 등장
신하균 '멘탈 우주 行'
'영혼수선공' 스틸컷/ 사진제공=KBS2
'영혼수선공' 스틸컷/ 사진제공=KBS2


KBS2 새 수목드라마 ‘영혼수선공’의 정소민이 한밤중 응급실을 습격한다. 신하균은 아닌 밤중에 등장한 불량 환자 때문에 어리둥절한 표정을 짓고 있어 궁금증을 유발한다.

‘영혼수선공’ 제작진은 21일 한우주(정소민 분)가 이시준(신하균 분)이 당직 중인 은강병원 응급실에 등장하는 스틸컷을 공개했다.

‘영혼수선공’은 마음이 아픈 사람을 ‘치료’하는 것이 아닌 ‘치유’하는 것이라고 믿는 정신의학과 의사들의 이야기를 담는다. ‘쩐의 전쟁’ ‘동네변호사 조들호 시즌 1’ 이향희 작가와 ‘브레인’ ‘공부의 신’ ‘내 딸 서영이’ 유현기 PD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신하균, 정소민, 태인호, 박예진 등 연기파 배우들이 총출동해 가슴 따뜻한 이야기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시준은 환자를 위해서라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정신과 전문의로 어딘지 괴짜 같지만 묘하게 사람의 마음을 무장해제하는 ‘마성의 매력’을 지닌 인물이다. 반면 뮤지컬 배우 한우주는 금방 차가웠다가 금방 뜨거워지고, 감정의 높낮이가 극과 극을 오가는 인물.

정신과 의사와 뮤지컬 배우, 별다른 연결고리가 없어 보이는 시준과 우주가 어떻게 인연을 맺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는 시준과 우주가 극명하게 다른 표정으로 마주한 모습이 포착됐다. 두 사람이 만난 장소가 시준의 진료실이 아닌 응급실이라는 점도 궁금증을 자아낸다.

사진 속 단단히 뿔이 난 우주는 은강병원 응급실을 찾아 시준을 향해 살벌한 눈빛을 쏟아내고 있다. 잔뜩 화가 난 모습이 한 성격 하는 그의 매력을 짐작하게 한다.

반대로 시준은 응급실 불량 환자의 등장에 당황한 모습이다. 하지만 어떤 심각한 상황 속에서도 절대 유머를 놓치지 않는 이시준 답게 프로페셔널한 의사의 모습으로 돌아와 우주의 상태를 세심하게 살피는 등 ‘매력 부자’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또 우주가 응급실 베드 위에서 ‘나는 누구? 여긴 어디?’ 표정을 짓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궁금증을 유발한다. 현 상황에 대한 의문과 후회가 스치는 표정 때문인지, 그가 흑역사를 생성할 것만 같은 분위기다. 과연 우주와 시준의 응급실 만남은 어떤 인연으로 이어질지 궁금하다.

제작진은 “우주의 응급실 습격 장면은 시준과 우주 두 사람의 심상치 않은 관계의 시작점이다. 괴짜 의사와 극과 극 감정 높낮이를 오가는 뮤지컬 배우의 힐링 케미를 기대해 달라”고 귀띔했다.

‘영혼수선공’은 오는 5월 6일 첫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