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성X김승우, 14년 절친
김승우, 자녀 훈육법 공개
'미우새' 스틸컷./사진제공=SBS
'미우새' 스틸컷./사진제공=SBS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이태성 형제와 연기, 예능, 영화감독까지 모두 섭렵한 ‘다재다능의 아이콘’ 김승우가 훈훈한 브로맨스를 뽐낸다.

연예인 야구단으로 인연을 맺은 후 14년째 이태성의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하고 있는 김승우가 이태성의 집을 방문한다. 김승우는 이태성의 황량항 살림살이에 한숨을 금치 못하지만 그 열악한 상황에서도 빛나는 요리 실력을 선보여 모(母)벤져스를 놀라게 한다.

특히 어린 나이에 아빠가 된 태성을 위해 과거 자신의 비상금까지 내어준 김승우의 사연이 밝혀져 녹화장에서는 “은인이다”, “평생 기억에 남겠다” 라며 감동했다고.

그런데 잠시 후, ‘완벽해 보이는 큰 형님’ 김승우의 반전 짠내가 드러난다. 알고 보니 김승우가 아내 김남주에게 사랑받는 자녀 훈육법을 공개하며 “살기 쉽지 않다”고 고백한 것. 이에 태성은 “사랑꾼이다!”라며 감탄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딸에게 남자친구가 생기면 어떨 것 같냐는 질문에 폭풍 ‘발끈’하며 ‘딸바보’ 모습까지 인증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한편 이태성 형제와 김승우가 자존심이 걸린 야구 대결을 펼치던 중, 야구선수 출신 이태성이 뜻밖의 몸 개그를 펼쳐 폭소를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웃음과 눈물을 자아낸 이태성 형제X김승우의 하루는 오늘(8일) 오후 9시 5분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