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그룹 뉴이스트W JR이 25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새 앨범 ‘WHO, YOU(후, 유)’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뉴이스트W JR이 25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새 앨범 ‘WHO, YOU(후, 유)’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뉴이스트W의 JR이 새 음반을 ‘세잎클로버’에 비유했다. 행복을 주기 때문이란다.

JR은 25일 오후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새 음반 ‘후 유(WHO YOU)’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이번 음반을 한 단어로 설명해달라는 MC 이지애의 요청에 이 같이 답했다. 그는 “세잎클로버가 행복을 뜻하는데 많은 분들이 ‘후 유’를 듣고 행복해지길 바라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아론은 ‘역대급’이란 단어로 ‘후 유’를 설명했다. 팬들이 티저를 보고 ‘역대급’ 음반을 예감했기 때문이라고 한다. JR은 “한 가지에 집중하기보다는 노래, 퍼포먼스, 비주얼 모든 면에 공을 들였다”며 “그게 많은 분들에게도 느껴지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후 유’는 첫 경험 속에서 느끼는 익숙함과 기억 속의 그리움이라는 주제로 만들어졌다. 라틴 팝 장르의 타이틀곡 ‘데자부’를 포함해 모두 6곡이 수록돼 있다. 멤버 JR과 백호가 모든 곡의 작사에 참여했다.

뉴이스트W는 이날 오후 6시 음반을 발매하고 ‘데자부’로 활동에 나선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