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하는 가수 쌈디 / 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하는 가수 쌈디 / 사진제공=MBC


가수 쌈디가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는 약 3년 만에 새 음반을 내고 활동에 나선 쌈디가 등장한다. 제작진은 “인간미 넘치지만 ‘짠내’ 나는 그의 일상이 안방극장에 폭풍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선 녹화에서 쌈디는 불면증에 괴로워했다. 더불어 체력, 식욕, 물욕도 0에 가까운 상태였다고 한다. 스트레칭만 했을 뿐인데도 거친 숨이 몰아치고 아슬아슬한 턱걸이로 모두를 웃게 만들었다.

또한 쌈디는 잠을 자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시집을 읽고 사이클을 타는 등의 노력에도 잠을 이루지 못했지만 침대를 보러 간 가구점에서 자신도 모르게 스르르 잠에 빠져 폭소를 안겼다.

쌈디의 일상은 이날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