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살림하는 남자들2’ 일라이, 지연수 / 사진제공=KBS2
‘살림하는 남자들2’ 일라이, 지연수 / 사진제공=KBS2


그룹 유키스 일라이가 아내 지연수의 레이싱걸 복귀 소식에 매니저를 자처했다.

12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지연수가 남편 일라이에게 “서울모터쇼에서 섭외가 왔다. 허락해주면 다시 일하고 싶다”고 말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러나 일라이는 “그래서 할 거냐”며 미적지근한 반응을 보였다. 일라이가 “한두 번 튕겨줘야 하는 것 아니냐”고 묻자 지연수는 “나는 남편도 있고 아이도 있다. 이런 나를 써 주는 것만으로도 배꼽인사 해야 한다”고 답했다.

이어 일라이는 “내가 매니저를 하겠다”면서 “(아들) 민수와 함께 모터쇼에 가겠다”고 패기롭게 말했다. 지연수는 “힘들 거다”며 웃어보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