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천둥이 데뷔 7년 만에 첫 솔로 음반을 발매, 음악 인생 2막을 열었다.

7일 0시 공개된 음반 ‘썬더(THUNDER)’는 천둥이 전곡의 작사, 작곡에 참여하며 뮤지션으로서 음악적 역량을 유감없이 발휘해 완성된 결과물이다.

천둥은 시간이 걸리더라도 대중에게 음악적으로 성장하고 발전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고, 미스틱엔터테인먼트에 들어온 뒤 2년을 갈고 닦아 팬들 앞에 섰다.

음반 공개 직후 음악 팬들은 ‘천둥의 재발견’이라는 평을 내놨고, 그룹 활동 때와는 다른 새로운 모습으로 호응을 얻었다.

천둥의 새 음반 타이틀곡 ‘사인(Sign)’은 펑키한 팝 장르의 곡이다. 서로의 마음을 ‘사인’으로 확인하는 위트있는 가사가 인상적이다. 배진렬, KZ, 천둥이 작곡하고, 김이나, 천둥이 공동 작사했다.

천둥은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음악 방송 등 본격적인 음반 활동 이어나갈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